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날짜
~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예조(禮曹)의 답서

 
  • 발신자權瑎
  • 수신자宗義倫
  • 발송일1693년 12월 (음)
禮曹復書, 書云,
 朝鮮國禮曹參判權瑎, 奉復
 日本國對馬州太守平公閤下. 槎便鼎來, 惠翰隨至, 良用慰荷. 弊邦海禁至嚴, 制束濱海漁民, 使不得出於外洋. 雖弊境之蔚陵島, 亦以遼遠之故, 切不許任意往來, 况其外乎. 今此漁船, 敢入貴界竹島, 致煩領 [주001]
각주 001
닫기

『만기요람』에는 ‘領’이 ‘欽’으로 되어 있다.

送, 遠勤書諭, 隣好之誼, 實所欣感. 海氓獵魚, 以爲生理, 或不無遇風漂轉之患, 以至於越境深入, 雜然漁採, 法當痛懲. 今將犯人等, 依律科罪, 此後沿海等處, 嚴立科條, 各別申飭. 佳貺領謝, 薄物侑緘, 統 [주002]
각주 002
닫기

필사본에는 ‘統’의 오른쪽 아래 삐침의 획이 빠져 있다. 필사본 전체에 동일하게 적용된 것으로 보아 避諱를 위해 의도적으로 뺀 것으로 보인다.

惟照亮. 不宣. 癸酉年十二月日.
 

주 001
『만기요람』에는 ‘領’이 ‘欽’으로 되어 있다.
주 002
필사본에는 ‘統’의 오른쪽 아래 삐침의 획이 빠져 있다. 필사본 전체에 동일하게 적용된 것으로 보아 避諱를 위해 의도적으로 뺀 것으로 보인다.
 
이름
權瑎
지명
蔚陵島 , 竹島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