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날짜
~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ns.d_0001_0070_003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一書)소잔오존의 횡포로 일신이 천석굴로 들어감(7-2)

 
一書曰, 日神尊, 以天垣田爲御田. 時素戔嗚尊, 春則塡渠毁畔. 又秋穀已成, 則冒以絡繩. 且日神居織殿時, 則生剝斑駒, 納其殿內. 凡此諸事, 盡是無狀. 雖然, 日神, 恩親之意, 不慍不恨. 皆以平心容焉. 及至日神當新嘗之時, 素戔嗚尊, 則於新宮御席之下, 陰自送糞. 日神不知, 徑坐席上. 由是, 日神, 擧體不平. 故以恚恨, 廼居于天石窟, 閉其磐戶. 于時, 諸神憂之, 乃使鏡作部遠祖天糠戶者造鏡. 忌部遠祖太玉者造幣. 玉作部遠祖豐玉者造玉. 又使山雷者, 採五百箇眞坂樹八十玉籤. 野槌者, 採五百箇野薦八十玉籤. 凡此諸物, 皆來聚集. 時中臣遠祖天兒屋命, 則以神祝祝之. 於是, 日神方開磐戶而出焉. 是時, 以鏡入其石窟者, 觸戶小瑕. 其瑕於今猶存. 此卽伊勢崇秘之大神也. 已而科罪於素戔嗚尊, 而責其祓具. 是以, 有手端吉棄物, 足端凶棄物. 亦以唾爲白和幣, 以洟爲靑和幣, 用此解除竟, 遂以神逐之理逐之. 送糞, 此云俱蘇摩屢. 玉籤, 此云多摩俱之. 祓具, 此云波羅閉都母能. 手端吉棄, 此云多那須衛能余之岐羅毗 [주001]
교감주 001
닫기

소학관본에서는 ‘毘’라고 적고 있다.

. 神祝祝之, 此云加武保佐枳保佐枳枳. 遂之, 此云波羅賦.

 

주 001
소학관본에서는 ‘毘’라고 적고 있다.
 
이름
素戔嗚尊 , 素戔嗚尊 , 天糠戶者 , 太玉者 , 豐玉者 , 天兒屋命 , 素戔嗚尊
지명
伊勢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