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한일회담외교문서

상세검색

닫기
회의명
기사명
작성·수신·발신자
문서종류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재팬 타임스 기사 송부

 
  • 발신자주일공사
  • 수신자외무부장관
  • 날짜1960년 11월 9일
  • 문서종류공한
  • 문서번호T M-1151
  • 형태사항한국어,영어 
재팬타임스 기사 송부
번 호 : TM-1151

일 시 : 091800 (60.11.9)

수신인 : 외무부장관 귀하
11월 9일자 당지 각 신문 조간은 선거 유세 중인 이께다 수상이 “가고시마”에서 평화선문제를 호양의 정신으로 해결하겠다고 기자회견에서 말하였다고 보도하고 있아온바 아래에 이에 관한 JAPAN TIMES 기사를 송부하나이다.
- 기 -
IKEDA TO SOLVE RHEE LINE ISSUE
 

KAGOSHIMA(KYODO) -- PRIME MINISTER HAYATO IKEDA TOLD NEWSMEN HERE YESTERDAY THAT HIS GOVERNMENT WANTED TO SOLVE THE RHEE LINE ISSUE IN A SPIRIT OF MUTUAL CONCESSION. ON A STUMPING TOUR OF KYUSHU, IKEDA OBSERVED THAT THE REPUBLIC OF KORA IS SHOWING ITS WILLINGNESS TO BRING THE RESUMED NOR-MALIZATION TALKS WITH JAPAN TO AN AMICABLE SETTLEMENT. TURNING TO THE GOVERNMENT'S PLAN TO DOUBLE THE NATIONAL INCOME, HE SAID THAT THE CITIES OF KAGOSHIMA AND MIYAZAKI, BOTH KNOWN FOR THEIR DEPRESSED FINANCIAL CONDITIONS, ARE INCLUDED IN THE AREAS THAT WILL BENEFIT FROM THE 10 YEAR PLAN. FOR THE PLAN TO PRODUCE THE DESIRED RESULTS, IKEDA SAID, THE BEST POSSIBLE COOPERATION BY NATIONAL AND LOCAL BUSINESS LEADERS ARE NECESSARY. IKEDA IS SCHEDULED TO RETURN TO TOKYO SATURDAY AFTER STUMPING IN KAGOSHIMA. KUMAMOTO, SAGA, FUKUOKA, MARA AND KYOTO.

주일공사

수신시간 : 1960 NOV 9 PM ▣▣▣▣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