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러시아 소장 근대한국문서

상세검색

닫기
소장처
기사명
작성·발신·수신자
본문
구분
주제분류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4등관 파블로프의 비밀 전문

Секретная телеграмма Д. С. С. Павлова

 
  • 구분보고서
  • 저필자파블로프
  • 토론자김선안이원용조재곤하원호
  • 발송일1903년 8월 15일
  • 수신일1903년 8월 16일
  • 문서번호АВПРИ,ф.150,оп.493,д.108,лл.50-50об.
  • 원소장처제정러시아 대외정책문서보관소
  • 현소장처외교사료관
  • 대분류외교(국제문제)/상업
  • 세부분류국제관계/조계/개항장
  • 주제어용암포 조차
  • 색인어파블로프, 목재 회사, 압록강, 토지 할당, 용암포
  • 형태사항2 타이핑 러시아어 
 
№ 95 вх. т. ж.
1903년 8월 16일 [수신]

서울, 1903년 8월 15/28일.

저의 8월 4일과 6일자 전보에 의거합니다.
어제는 목재 회사에 대한 압록강 토지 할당에 관해 황제가 승인한 최종 합의문에 긴스부르크(Гинсбург) 남작과 서명하기로 한국 외부대신이 직접 정한 기일이었는데, 한국 전권대표가 일본의 새로운 보복 위협을 구실로 갑자기 서명을 거부했습니다. 저는 한국 정부에 다음과 같은 입장을 공식 표명했습니다. 차후에 서울에서 수정문이 서명되더라도 그것과 상관없이, 전에 즉석에서 한국 전권대표와 목재 회사가 서명한 합의문에 근거해 나는 토지 할당이 이미 이루어진 것으로 인정한다는 것입니다. 일본인과 영국인 들이 현재 개항을 요구하는 곳은 이제 의주가 아니라, 목재 회사에 할당된 바로 그 지역인 용암포라는 정보가 있습니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