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본문
해제
국가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o.d_0001_0110_045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선우가 한나라 사자 곽길(郭吉)을 만난 후 돌려보내지 아니하고 억류함

 
  • 국가흉노(匈奴)
是時天子巡邊, 至朔方, 勒兵十八萬騎以見武節, 而使郭吉風告單于. 郭吉旣至匈奴, 匈奴主客問所使, 郭吉禮卑言好, 曰:「吾見單于而口言.」 單于見, 曰:「南越王頭已懸於北闕. 今單于(能)卽[能]前與戰, 天子自將兵待邊;單于卽不能, 卽南面而臣於. 何徒遠走, 亡匿於幕北寒苦無水草之地, 毋爲也.」 語卒而單于大怒, 立斬主客見者, 而留郭吉不歸, 遷之北海上. 而單于終不肯爲寇於邊, 休養息士馬, 習射獵, 數使使於, 好辭甘言求請和親.

 
이름
郭吉 , 郭吉 , 郭吉 , , , 郭吉
지명
朔方 , , , , 北海 , ,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