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한중역사현안 바로알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역사이슈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발해의 뿌리

 
 

 발해의 뿌리

 

 
 
알아볼까요
▶ 발해는 말갈인의 나라였으므로 중국 고대 소수민족이 세운 지방정권이다.▶ 발해는 고구려 유민이 세운 나라로 고구려를 계승한 독립국이다.
 

중국학계는 건국자인 대조영뿐 아니라 발해의 주민이 말갈인이라 주장한다. 『신당서(新唐書)』에서 발해는 본래 속말말갈(粟末靺鞨)이라 한 기록을 근거로 삼고 있는 것이다. 또한 발해의 주민 구성을 보더라도 말갈인이 다수를 차지하고 있었다고 한다.

말갈인이 발해의 건국에 참여하였고 그 주민에 포함된 것은 사실이다. 그렇지만 말갈인은 어디까지나 피지배층이었고 나라를 세우고 국정을 운영하는 지배층은 고구려 유민이었다. 『구당서(舊唐書)』에는 ‘발해말갈 대조영은 고려별종(高麗別種)’이라 하여 분명히 고구려계임을 밝히고 있어, 고구려 유민이 중심적인 역할을 한 것을 알 수 있다.

‘발해인은 누구였는가’라는 문제는 발해인이 자신의 종족 계통을 어떻게 생각하고 있는지를 보면 분명해진다. 발해는 일본에 보낸 국서에서 자신들이 고구려의 옛 터를 회복하고, 부여(夫餘)의 전통을 가지고 있다 하였고, ‘고려국왕(高麗國王)’ 혹은 ‘천손(天孫)’이라 하여 고구려를 계승했음을 보여주는 표현을 사용하였다. 발해인 스스로가 자신들은 고구려를 계승했다고 여겼음을 보여주는 명백한 증거인 것이다.

 
 
생각열기
• 『구당서(舊唐書)』의 ‘고려별종(高麗別種)’이라는 말은 대조영과 그 건국주체가 고구려 유민이라는 의미 • 『구당서(舊唐書)』의 ‘고려별종(高麗別種)’이라는 말은 대조영과 그 건국주체가 고구려 유민이라는 의미
생각열기
닫기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