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제목
작성·발신·수신자
날짜
~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gd.d_0002_061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이중하가 홍단하(洪丹河)는 조선 영토로 조사지역에 합당치 않다고 회신

 
  • 발신자李重夏
  • 수신자淸國官員
  • 발송일1887년 4월 19일(윤)
 爲照覆事, 卽准貴照會內開, 本局處同貴府使, 勘得紅土山之水二源, 與碑堆, 相距尙遠, 水與碑堆, 兩不相貫, 又勘得董維窩棚南面之水, 由該, 隨水順流, 至無水處, 惟前云之伏流, 査無實據, 玆貴府使亦云, 紅土山之水不接碑堆, 又董棚之水不接紅土山之水, 且中有岡隔, 然本局處與貴府使, 兩番勘界, 艱險之苦, 筆難曲繪, 且知貴府使爲此界務心力不爲不盡矣, 但界址一日不淸, 小民一月不安, 是以再三與貴府使論定何處爲界據, 權通詞口述, 府使面云, 紅土之水與碑堆幷董棚之水, 固不相接, 伏流亦無礭 [주221]
교감주 221
닫기

『감계담초』에 의하면, ‘礭’은 ‘確’의 착오이다.

據, 無如政府意在紅土山定界, 除紅土山之外, 府使不敢作主等語, 本局處據實緣由, 誠恐通詞口述之語言舛誤, 合行照會, 詢明權通詞之言是否相符, 爲此照會等因, 准此, 査此次, 同貴局處, 風雨涉險, 遍勘水源, 貴論要洪丹河爲界, 敝論要紅土水爲界, 査洪丹河, 原屬敝邦內地, 初非可議, 惟紅土山前一水, 卽皇朝一統輿地全圖所載大圖們江, 而寔敝邦幾百年界限, 故敝政府之意, 惟在此水定界, 遵守舊限, 此敝職所以捨不得此水一步者也, 至於碑堆之尙遠, 前所同看董流之不接, 昨所已勘, 據實仰答, 竝無通詞之舛誤, 爲此照會.

 

주 221
『감계담초』에 의하면, ‘礭’은 ‘確’의 착오이다.
 
지명
紅土山 , 董維窩棚 , , 紅土山 , 董棚 , 紅土山 , 紅土 , 董棚 , 紅土山 , 紅土山 , 洪丹河 , 紅土水 , 洪丹河 , 紅土山 , 大圖們江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