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제목
작성·발신·수신자
날짜
~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gd.d_0002_056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이중하가 강역 조사와 관련해 지도를 통해 먼저 상의하고 감계를 결정할 것을 요청

 
  • 발신자李重夏
  • 수신자淸國官員
  • 발송일1887년 4월 9일(윤)
 同日照覆于華員
 爲照覆事, 頃准貴局處照會, 除省繁不敍外, 所開, 査西豆水, 旣不應勘, 勘之, 旣非循理從公, 前次照會, 何以議及或往勘, 此不循理從公, 之西豆水, 況勘西豆水, 卽所以指證圖們江, 攷長白山綿亘千餘里, 水之源流不一, 圖們江西豆水, 旣係同流, 安知圖們江非出西豆之源乎, 本局處雖不敢自謂通明公正, 但不肯作兩截人, 如府使前後照會, 逈非一人口氣, 通明乎, 公正乎, 總之, 順水形尋江源, 合勘西豆水, 正是循理從公, 本局處已訂於十一日同往査勘, 免致遲延誤公等語, 准此, 査向日照會中或往云者, 是兩水中未定之辭也, 及其臨行指定也, 不得不執一循理而言, 貴局處卽以或往二字責之太甚者, 不亦過乎, 西豆水一節, 往年, 貴局處査稟中亦有所論, 兩截之目, 應有所歸, 第念大小國疆域之限, 自有欽定會典圖說皇朝一統輿地全圖刊布天下萬世, 上年, 總署議奏援据界限水源者, 亦以此圖典爲據, 某山某水, 自有不易之其名其處, 豈貴我數人之所强爭乎, 玆於皇朝一統輿地全圖中就吉林朝鮮交界移摹一本, 謹以呈覽, 此圖原准經緯度數, 東西遠近皆可瞭然, 望乞貴局處平心下氣, 先以此圖照攷圖們山水, 參以貴我之所目, 勘逐派按方而査驗, 則大小圖們江自應有礭 [주210]
교감주 210
닫기

確일 것이다.

鑿之界, 夫如是則事歸公證, 幷無此是彼非, 細細攷覽爲希, 至於十一日西豆水之行, 殆同適燕而途越, 其在辦公之道, 合有更加惠諒, 再乞覽此輿圖, 更賜覆敎, 爲此照覆, 請煩貴局査照遄覆至禱, 須至照會者.
 送此照會後, 華員更無所答 [주211]
편자주 211
닫기

원문에는 이 문장이 전체 조복의 맨 처음에 위치해 있다.



 

주 210
確일 것이다.
주 211
원문에는 이 문장이 전체 조복의 맨 처음에 위치해 있다.
 
지명
西豆水 , 西豆水 , 西豆水 , 圖們江 , 長白山 , 圖們江 , 西豆水 , 圖們江 , 西豆 , 西豆水 , 吉林 , 朝鮮 , 圖們 , 大小圖們江 , 西豆水
관서
總署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