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독도교육자료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역사교육 열기
ID :NAHF.eddok.d_0004_0060_0020 ID URL
역사교육 열기

일본 고지도 속에 독도는 어떻게 그려졌을까?

 
 

일본 고지도 속에 독도는 어떻게 그려졌을까?

 

울릉도와 독도를 그린 일본의 지도들은 조선의 영토로 표시하고 있어 독도가 우리 영토라는 근거를 뒷받침해주고 있다.
개정 일본여지노정전도(1779년)
- (죽도에서) 고려(조선)를 바라보는 것은 운슈(雲州: 현재의 시마네 현)에서 인슈(隱州: 현재의 오키 섬)를 바로보는 것과 같다.
  •  
    개정 일본여지노정전도(1779년)

    (죽도에서) 고려(조선)를 바라보는 것은 운슈(雲州: 현재의 시마네 현)에서 인슈(隱州: 현재의 오키 섬)를 바로보는 것과 같다.


 
삼국접양지도(1785년)
  •  
    삼국접양지도(1785년)

18~19세기 일본의 대표하는 지도인 「개정 일본여지노정전도(改正日本輿地路程全圖)」(1779년)는 당시 일본의 영토인식을 정확히 보여준다. 지도에는 채색된 일본의 영토와 달리 조선의 본토와 함께 죽도(울릉도)와 송도(독도)를 채색되지 않은 채 그려 넣고 있어 두 섬이 조선의 영토임을 보여주고 있다.
일본의 하야시 시헤이(林子平)가 제작한 「삼국접양지도(三國接壞之圖)」(1785년)는 조선, 청, 일본의 삼국을 서로 다른 색으로 칠해 국경을 표시하고 있다. 조선은 노란색, 청은 빨간색, 일본은 초록색으로 칠해 당시의 영토 관계를 분석해 볼 수 있다. 동해 상의 죽도(울릉도) 우측으로 이름 없는 섬 하나가 있는데, 조선 본토와 같이 노란색으로 그려져 있고, ‘조선의 것(朝鮮ノ持也)’으로 명기하고 있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