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k_0001_0020_0030_018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조선국왕이 중국인들이 조선 도망자들을 약탈한 사실이 없다는 자문(咨文)을 받았다는 예부(禮部)의 문서

조선국왕은 이미 중국 백성이 약탈을 한 적도 없고, 조선 유민을 구류한 적도 없다는 점을 알고 있습니다(朝鮮國王已知中國民人並無搶掠, 或存留該國逃人情事).

 
  • 발신자禮部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67년 9월 5일 (음) , 1867년 10월 2일
  • 문서번호1-2-3-18(71, 89a)
9월 5일, 예부에서 다음과 같은 문서를 보내왔습니다[자세한 내용은 密檔을 참고할 것].
내용 요약:중국인은 결코 조선의 도망자를 약탈하고 억류한 적이 없음을 알리는 咨文을 조선국왕이 전해 받고, 대신 상주해 줄 것을 간절히 요구하여 주접을 갖추어 올렸으며, 원 상주문을 초록하고 유지도 아울러 초록하여 알린다는 내용.
 
지명
조선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