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조선 문제 처리를 위해 윤선(輪船)을 보내 도와주기를 청하는 프랑스 공사의 문서

天津에서 조선문제를 처리한 내용이 프랑스의 본의가 아니므로, 따로 예전에 논의한 바에 따라 馬建忠道臺에게 서신을 보내고, 윤선을 조선에 보내 수습을 도와줄 것을 프랑스 공사 부레가 요청해왔습니다(天津辦理朝鮮之事, 非法本意, 請另照昨議, 致函馬道臺, 派輪送往, 以資補救).

 
  • 발신자프랑스 공사 부레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2년 4월 19일 (음) , 1882년 6월 4일
  • 문서번호2-1-1-47 (405, 581b)
四月十九日, 法國公使寶海函稱:

今日半午置貴衙門總辦到署, 所言天津辦理朝鮮之事, 本大臣可見其紊亂, 皆因威大臣擅行代爲商議. 因此張制軍所交狄領事之函, 其意並非本大臣日前請貴署囑爲函達張制軍辦理之意. 本大臣查現在此事已亂, 當用何法辦妥? 其法乃再請張制軍, 按照日昨所接總署之函, 與馬道臺建忠再作一函, 其函請張制軍專派輪船, 直達朝鮮, 交給馬道. 如船開時, 可將本大臣給狄領事各信函, 請爲帶去交給現在朝鮮之狄領事. 其函因狄領事起程甚速, 故爾遲遲. 本大臣所請貴國國家如此辦理, 皆因我兩國友誼和好起見. 若貴國能如此相助辦理, 實乃貴國友誼篤厚盡力之據也. 設或不能如此辦理, 然與法國大有防礙, 較之別國, 辦理朝鮮通商一事甚遲, 而貴國亦所不願也. 專泐. 順頌日祉.
 
이름
寶海 , 建忠
지명
天津 , 朝鮮 , 朝鮮 , 朝鮮 , 法國 , 朝鮮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