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d_0001_0040_0010_006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중국인의 월경(越境) 조선인 학대를 조사하고 조선인을 철수시키기를 요청하는 총리아문(總理衙門)의 문서

중국인이 조선 백성을 괴롭히는 일을 조사하여 금지하고, 만일 조선 백성의 越境墾種으로 일어난 것이라면 함께 조사하고 적절히 협의하여 철수시킬 것을 자문으로 요청합니다(咨請査禁華人凌虐朝鮮民人, 倘朝民越界墾種而起, 會査妥議遺撤).

 
  • 발신자總理衙門
  • 수신자吉林將軍 銘安
  • 날짜1885년 6월 14일 (음) , 1885년 7월 25일
  • 문서번호1-4-1-05 (1024, 1884b-1885a)
六月十四日 行吉林將軍銘安文稱.
光緖十一年六月初八日, 准北洋大臣咨.
據委辦朝鮮商務陳道樹棠稟.
朝鮮外部金允植面稱.
該國北境與吉林接壤, 時有華人往來, 驅逐人民, 燒毁農房, 沿江上下一帶空虛, 民不聊生. 疊接咸鏡北道節度使趙秉稷函開, 先後據鍾城·茂山·會寧等府縣稟報畧同, 應請我國設法諭禁.
趙秉稷所報並照會招墾局員各文, 似係朝民越疆開墾致釁. 但藩民必當體恤, 且該處地逼疆, 不可不設法査禁, 以杜後患.
等情. 據此.
査朝民越界墾種, 應彼此會査妥議遣撤, 未便凌虐. 昨朝鮮官吏曹參判等來津亦議及此事. 除咨吉林將軍迅査妥辦外, 應請査照轉咨施行, 並送鈔摺等件.
前來. 相應照錄原摺轉咨貴將軍, 迅速査明所稱華人驅逐朝民, 燒燬農房等情, 究因何事, 如以朝民越墾, 亦應行知該國商同辦理, 豈可遽使藩屬之民, 流離失所, 致有違言. 望卽將辦理情形, 咨覆本衙門可也.
 
이름
銘安 , 陳道樹棠 , 金允植 , 趙秉稷 , 趙秉稷
지명
朝鮮 , 吉林 , 鍾城 , 茂山 , 會寧 , , 朝鮮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