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d_0001_0010_0020_003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조선 조정에서 변민(邊民)의 월경(越境) 벌목을 금하도록 지시했다는 원세개(袁世凱)의 문서

조선 조정에서는 변계 각 관원으로 하여금 앞으로는 변민이 몰래 월경하여 벌목하는 것을 금지시키도록 지시하였습니다(韓廷允飭邊界各官嗣後嚴禁邊民潛越伐木).

 
  • 발신자北洋大臣 李鴻章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8년 8월 8일 (음) , 1888년 9월 13일
  • 문서번호1-1-2-03(1371, 2516a)
八月初八日, 北洋大臣李鴻章文稱.
前准吉林將軍咨開.
琿春地方有韓民私自越界盜伐樹木, 迨査獲阻留, 韓官輒代請追還. 經琿春副都統照覆辯駁, 咨請査核.
等因.
當經札飭駐箚朝鮮總理交涉通商事宜・升用道補用知府袁世凱照知韓政府,轉飭府使等一體査禁在案. 玆據袁世凱申稱.
當卽遵照照會朝鮮政府關飭査禁去後. [주001]
번역주 001
닫기

關飭은 공문의 일종인 關文을 보내 지시한다는 뜻이다.

旋於七月十四日准該政府照覆.
査敝邦邊民越界伐木, 致干禁阻, 該慶源府使旣不能究辦該犯, 乃反具照代索, 殊違向例, 實屬謬妄. 當卽關飭通商衙門及沿邊各地方官申明査禁, 嗣後再不准邊民潛越伐木私運可也. 相應備文照覆, 請煩査照.
等因. 前來.
准此. 理合申復査核.
等情. 到本閣爵大臣.
據此. 除咨覆吉林將軍査照外, 相應咨明貴衙門, 請煩査照.

 
이름
李鴻章 , 袁世凱 , 袁世凱
지명
琿春 , 朝鮮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