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날짜
~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ns.k_0001_0070_003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一書)소잔오존의 횡포로 일신이 천석굴로 들어감(7-2)

 
 

어떤 책(一書)에서는 다음과 같이 전하고 있다(7-2).

 

일신이 천원전(天垣田;아마노카키타) [주001]
번역주 001
닫기

작은 오두막을 두고 주위에 담장을 두른 神田을 말한다.

을 자신의 논으로 삼고 있었다. 그런데 소잔오존이 봄에는 도랑을 메우고 논둑을 무너뜨려 모심기를 할 수 없게 하였고, 또 가을에는 벼가 여물 무렵에 마음대로 새끼줄을 매고 끌고 다녀 추수를 방해하거나 또 일신이 직전(織殿;하타도노)에 있을 때에는 천반구를 생으로 가죽을 벗겨 그 전당 안으로 던져 넣기도 하였다. 이러한 그의 소행은 모두 난폭하기 그지없었는데, 일신은 동기의 정으로 화내는 일도 없었고 또한 원망하지도 않았다. 언제나 관대한 마음으로 용서하였다. 그런데 일신이 햇곡식으로 신상제(新嘗祭)를 지낼 때 소잔오존이 신상전에 몰래 들어가 자리 밑에 분을 뿌려 두었다. 일신은 그 사실을 모르고 자리 위에 앉았기 때문에 일신의 온몸에서 냄새가 나고 말았다. 이에 대해서는 천하의 일신도 화가 나서 결국 천석굴에 들어가 바위 문을 닫아버렸다. 그래서 여러 신들은 앞날을 걱정하여 경작부(鏡作部;카가미츠쿠리) [주002]
번역주 002
닫기

거울의 제작을 담당하는 부족으로 그 기술은 한반도나 중국에서 전래된 것이다. 이러한 기술자 집단을 品部로서 야마토 조정에 예속시켰다. 奈良 縣 磯城(시키)郡 田原本町에 式內社 鏡作신사가 있으며, 카가미(거울)라는 지명도 남아 있다.

의 선조인 천강호자(天糠戶者;아마노메카도노카미) [주003]
번역주 003
닫기

이 신명의 의미는 불명이다.

에게 거울을 만들게 하였고, 기부(忌部)의 선조인 태옥(太玉)에게는 폐백을 만들게 하였다. 그리고 옥작부(玉作部;타마스리) [주004]
번역주 004
닫기

옥을 제작하는 品部로 다마스리는 옥을 간다는 의미이다. 옥을 제작한 유적지가 일본 전국에 산재하고 있다. 아울러 『古事記』 垂仁천황단에 ‘정처 없는 곡옥’이라는 말이 있는데, 이는 훌륭한 구슬을 만들기 위해 이곳저곳 좋은 옥석을 찾아다니느라 주거가 일정치 않음을 비유한 것이다.

의 선조인 풍옥(豐玉) [주005]
번역주 005
닫기

옥작의 선조에 대해서는 豐玉 외에 天明玉(일서 7-3), 玉屋命(신대기 하, 일서 9-1), 櫛明玉神(동, 일서 9-2) 등 다양한 전승이 있다.

에게는 구슬을 만들게 하였다. 또 산뢰자(山雷者;야마츠치) [주006]
번역주 006
닫기

木靈의 일종으로 산의 精靈을 말한다.

에게 수많은 [주007]
번역주 007
닫기

원문은 五百個이다.

진판수(眞坂樹)로 된 팔십옥첨(八十玉籤;야소타마쿠시) [주008]
번역주 008
닫기

많은 신령이 깃드는 나뭇가지이다.

을 채집시키고, 야퇴자(野槌者;노즈치) [주009]
번역주 009
닫기

들의 정령, 즉 野神을 의미한다.

에게는 수많은 야천(野薦;노스즈) [주010]
번역주 010
닫기

들에서 자라는 작은 대나무, 망우초(萱) 등을 말한다.

으로 된 팔십옥첨을 만들게 하였다. 이 모든 물건들이 다 모아져서 준비가 끝나자 중신(中臣)의 선조인 천아옥명(天兒屋命)은 곧 신축(神祝)을 외웠다. 이리하여 일신은 바위 문을 열고 나오게 된 것이다. 그때 앞서 말한 거울을 그 석굴 안에 넣었더니 문에 닿아서 작은 상처가 생겼다. 그 상처는 지금도 남아있다. 이는 이세(伊勢)에서 제사지내는 대신(大神)이다 [주011]
번역주 011
닫기

伊勢의 神鏡은 기록에는 없으나 容器에 대한 기록이 남아 있다. 즉 이것은 徑 二尺, 內一尺六寸三分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대략적인 크기를 알 수 있는데, 원형의 銅鏡으로 추정된다.

. 그리고 신들은 소잔오존에게 벌을 내려서 그에 맞는 속죄의 물건을 바치도록 하였다. 손끝에 있는 손톱은 길한 것을 불러들이는 물건 [주012]
번역주 012
닫기

원문은 吉棄物이다. 길한 것을 불러들이려는 바람으로 바치는 祓物을 말한다.

으로 삼고, 발끝에 있는 발톱은 악한 것을 물리치는 물건 [주013]
번역주 013
닫기

원문은 凶棄物이다. 악한 것을 물리치려는 마음으로 바치는 祓物을 말한다.

으로 삼았다. 또 침을 백화폐(白和幣) [주014]
번역주 014
닫기

신에게 바치는 하얀 供物로 침의 색깔과 관련이 있다. 침은 피와 마찬가지로 귀중한 것으로 여겨져 서약이나 주술에 사용되며 동시에 袚具로도 이용되었다.

로, 콧물을 청화폐(靑和幣) [주015]
번역주 015
닫기

신에게 바치는 파란 供物로 콧물의 색깔과 관련이 있다. 콧물도 체내 액체의 일부이기 때문에 침이나 피와 마찬가지로 귀중한 것으로 여겨져 袚具로도 이용되었다.

로 삼아 이로써 모든 죄를 씻게 하고 마침내 신들의 심판으로 추방시켰다[送糞는 쿠소마루(俱蘇摩屢)라고 읽는다. 玉籤는 타마쿠시(多摩俱之)라고 읽는다. 祓具는 하라헤츠모노(波羅閉都母能)라고 읽는다. 手端吉棄는 타나스에노요시키라히(多那須衛能余之岐羅毗)라고 읽는다. 神祝祝之는 카무호사키호사키키(加武保佐枳保佐枳枳)라고 읽는다. 逐之는 하라후(波羅賦)라고 읽는다.].

 

주 001
작은 오두막을 두고 주위에 담장을 두른 神田을 말한다.
주 002
거울의 제작을 담당하는 부족으로 그 기술은 한반도나 중국에서 전래된 것이다. 이러한 기술자 집단을 品部로서 야마토 조정에 예속시켰다. 奈良 縣 磯城(시키)郡 田原本町에 式內社 鏡作신사가 있으며, 카가미(거울)라는 지명도 남아 있다.
주 003
이 신명의 의미는 불명이다.
주 004
옥을 제작하는 品部로 다마스리는 옥을 간다는 의미이다. 옥을 제작한 유적지가 일본 전국에 산재하고 있다. 아울러 『古事記』 垂仁천황단에 ‘정처 없는 곡옥’이라는 말이 있는데, 이는 훌륭한 구슬을 만들기 위해 이곳저곳 좋은 옥석을 찾아다니느라 주거가 일정치 않음을 비유한 것이다.
주 005
옥작의 선조에 대해서는 豐玉 외에 天明玉(일서 7-3), 玉屋命(신대기 하, 일서 9-1), 櫛明玉神(동, 일서 9-2) 등 다양한 전승이 있다.
주 006
木靈의 일종으로 산의 精靈을 말한다.
주 007
원문은 五百個이다.
주 008
많은 신령이 깃드는 나뭇가지이다.
주 009
들의 정령, 즉 野神을 의미한다.
주 010
들에서 자라는 작은 대나무, 망우초(萱) 등을 말한다.
주 011
伊勢의 神鏡은 기록에는 없으나 容器에 대한 기록이 남아 있다. 즉 이것은 徑 二尺, 內一尺六寸三分으로 되어 있기 때문에 대략적인 크기를 알 수 있는데, 원형의 銅鏡으로 추정된다.
주 012
원문은 吉棄物이다. 길한 것을 불러들이려는 바람으로 바치는 祓物을 말한다.
주 013
원문은 凶棄物이다. 악한 것을 물리치려는 마음으로 바치는 祓物을 말한다.
주 014
신에게 바치는 하얀 供物로 침의 색깔과 관련이 있다. 침은 피와 마찬가지로 귀중한 것으로 여겨져 서약이나 주술에 사용되며 동시에 袚具로도 이용되었다.
주 015
신에게 바치는 파란 供物로 콧물의 색깔과 관련이 있다. 콧물도 체내 액체의 일부이기 때문에 침이나 피와 마찬가지로 귀중한 것으로 여겨져 袚具로도 이용되었다.
 
이름
소잔오존 , 소잔오존 , 천강호자 , 태옥 , 풍옥 , 천아옥명 , 소잔오존
지명
이세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