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날짜
~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ns.d_0002_0010_012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一書)천진언언화경경저존과 신오전녹위진희의 네 아이(9-5)

 
一書曰, 天孫幸大山祇神之女子. 吾田鹿葦津姬. 則一夜有身. 遂生四子. 故吾田鹿葦津姬, 抱子而來進曰, 天神之子, 寧可以私養乎. 故告狀知聞. 是時, 天孫見其子等嘲之曰, 姸哉, 吾皇子者, 聞喜而生之歟. 故吾田鹿葦津姬, 乃慍之曰, 何爲嘲妾乎. 天孫曰, 心疑之矣. 故嘲之. 何則雖復天神之子, 豈能一夜之間, 使人有身者哉. 固非我子矣. 是以, 吾田鹿葦津姬益恨, 作無戶室, 入居其內誓之曰, 妾所妊 [주001]
교감주 001
닫기

소학관본에서는 ‘娠’이라고 적고 있다.

, 若非天神之胤者必亡. 是若天神之胤者無所害. 則放火焚室. 其火初明時, 躡誥出兒自言, 吾是天神之子. 名火明命. 吾父何處坐耶. 次火盛時, 躡誥出兒亦言, 吾是天神之子. 名火進命. 吾父及兄何處在耶. 次火炎衰時, 躡誥出兒亦言. 吾是天神之子. 名火折尊. 吾父及兄等何處在耶. 次避火熱時, 躡誥出兒亦言, 吾是天神之子. 名彥火火出見尊. 吾父及兄等何處在耶. 然後, 母吾田鹿葦津姬, 自火燼中出來, 就而稱之曰, 妾所生兒及妾身, 自當火難, 無所少損. 天孫豈見之乎. 對曰, 我知本是吾兒. 但一夜而有身, 慮有疑者, 欲使衆人皆知是吾兒, 幷亦天神能令一夜有娠. 亦欲明汝有靈異之威, 子等復有超倫之氣. 故有前日之嘲辭也. 梔, 此云波茸. 音之移反. 頭槌, 此云箇步豆智. 老翁, 此云烏膩.

 

주 001
소학관본에서는 ‘娠’이라고 적고 있다.
 
이름
大山祇神 , 吾田鹿葦津姬 , 吾田鹿葦津姬 , 吾田鹿葦津姬 , 吾田鹿葦津姬 , 火明命 , 火進命 , 火折尊 , 彥火火出見尊 , 吾田鹿葦津姬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