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크라스키노발해성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보고서명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XXXIV발굴의 남쪽에 위치한 수혈의 발굴(А-Д12-15격자)

 
 

5) XXXIV발굴의 남쪽에 위치한 수혈의 발굴(А-Д12-15격자)

 

위에서 언급한 대로 이 구역은 자연적인 지형으로 발굴구역의 다른 부분보다 조금 낮다. 또한 수혈의 윗부분 깊이는 제1호주거지보다 깊은 편이다. 그래서 다른 건축층들도 다른 발굴구역보다 낮다. XXXIV발굴의 서쪽 구역에서 남쪽 부분에서 제3호주거지를 정리하자(도판 86~87) А-Д12-15격자에서 이 구역에서는 두 번째 건축층에 해당하는(평면도 3, 도판 92) 새로운 유구가 발견되었다. 이 유구는 처음에는 단단한 암회색 사질토와 성긴 암회색으로 이루어졌는데, 그 안에서는 목탄편, 토기편, 그리고 2점의 철제 꺽쇠, 점토가 섞인 황회색 사질토가 발견되었다.
다음 단계로는 ВГ14-15격자, АБ12-13격자에서 명갈색 사질토층이 확인되었고 다음으로는 암회색 사질토 층에서 ВГ12와 В-Д13격자(평면도 4, 도판 93)에서 두 주거지의 경계가 확인되었다. 수혈의 상부는 황색 입자가 고운 사질토로 이루어졌으며 한 수혈이 먼저 만들어진 수혈을 파고들어 간 것이 분명했다. 두 번째 수혈은 토양 성분으로 볼 때 아주 다양한 토질들로 채워졌다. АБ12-13격자의 갈색 사질점토는 발굴지 서쪽 벽으로 이어지는 석열과 관련되어 있는데, 이는 일부 주거지 하부의 윤곽을 이룬다. 갈색 사질점토층은 목조구조가 포함된 목탄이 섞인 사질점토와 연접한다. 벽체편(진흙편)과 목탄이 섞인 곳에는 회황색의 사질토가 퇴적되었다. 또한 회황색 사질점토층에는 유물이 집중적으로 출토되었다. В14격자에서는 완형 대접이 출토되었으며(도판 182), Б-Г14-15격자에서는 보습편을 비롯한 주철제 철기편 4점(도판 176-2)과 철제 솥의 저부부분(도판 177)이 출토되었다. 또한 11점의 철제품이 발견되었는데, 구체적으로 직경 4.9cm의 재갈의 고리부분(도판 172-2), ВГ14-15격자의 철정 3점, Г15격자의 걸이쇠(도판 172-1), 걸쇠 2점(173-2·3), В14격자에서 철판, 화덕의 뚜껑(도판 173-1), 그리고 용도미상 4점이 발견되었다.
수혈의 내부정리 다음 단계(평면도 5, 도판 94)에서는 АБ13격자에서 그 경계를 확인할 수 있었다. 회황색 사질토 밑에는 크고 작은 목탄과 진흙을 포함한 암색 계통의 사질토층이 깔려 있었다. БВ13-14격자의 단단한 암갈색 사질토층에서는 주로 홍합에 속하는 패각더미가 확인되었다. 이 사질토층에서는 길이 3.5cm의 철정과 철촉편이 В15격자에서 출토되었다. Г13격자에서는 토기편으로 만든 장기알이, 슬래그편은 ВГ13-15격자에서 출토되었다.
암회색 사질토층의 А14격자에서는 횡으로 손잡이가 부착된 대형옹이 출토되었다(도판 167, 192).
이와 같이 서쪽 구역의 남편에서는 두 시기의 주거지로 추정되는 수혈들이 확인되었다. 하지만 최종적인 결정은 발굴구역을 확장해서 수혈을 완전히 정리할 때만 가능할 것이다.
유감스럽게도 처음 계획대로 이번 발굴을 마칠 수는 없었다. 태풍의 급작스런 북상소식을 접하여 유적의 파괴를 막아야했으며 발굴기간도 막바지에 이른 탓에 급하게 발굴을 중지하고 이 단계에서 XXXIV발굴을 중단하기로 결정했다(도판 164). 다음 발굴 시즌에 완전히 마무리지을 예정이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