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유적명
기사제목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kk.d_0003_0040_0030_002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서쪽곁방_남쪽_들보(괴운문)

 
  • 저필자김진순(부산국제여객터미널 문화재감정관)
안악3호분 서쪽 곁방 남쪽 벽의 들보에 그려진 괴운문(怪雲紋)이다. 들보는 목조 건축물을 구성하는 부재(部材 : 부속재료) 가운데 하나로, 기둥과 기둥 사이에 지붕을 받치기 위해 가로질러 놓는 나무이다. 무덤방이 현실의 가옥구조를 모방하여 축조되었음을 알려주는 한 예이다.
벽화의 들보장식 부분에는 대부분 식물의 넝쿨처럼 생긴 괴운문이 장식되었다. 괴운문은 일반적인 구름무늬와는 다르게 울퉁불퉁 괴상하게 생겼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화면에 보이는 괴운문은 붉은 색과 흰 색을 섞어 신비로운 모습으로 묘사되었다. 현실에서 볼 수 없는 이러한 괴상한 구름무늬는 무덤방이 현실의 가옥을 본 따고 있지만 현실이 아닌 사후세계에 속하고 있음을 암시해 준다. 고대로 부터 왕이 사는 궁궐과 부처님이 모셔진 사원 건축에는 일반적으로 화려한 단청이 입혀진다. 안악 3호분의 들보에 장식된 문양을 우리나라 단청의 효시로도 볼 수 있어 흥미로운 부분이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