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유적명
기사제목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널방동벽

 
  • 저필자김진순(대구국제공항 문화재감정관)
덕흥리벽화고분(德興里壁畵古墳)의 널방에 그려진 벽화가운데 동벽의 벽화모습이다. 널방을 장식한 벽화 소재로는 묘주부부와 관련된 사적인 생활 장면들 즉 묘주부부의 실내 생활도, 서원(西園 : 서쪽 뜰)에서 벌어지고 있는 마사희(馬射戱) 장면, 묘주부부가 독실한 불교신자임을 보여주는 칠보행사도와 연지(蓮池) 그리고 묘주의 풍요로운 경제 능력을 암시해 주는 창고와 마굿간, 외양간 등이 그려졌다. 이 가운데 벽화의 중심이 되는 부분은 북벽의 화려한 장막아래에 앉아 있는 묘주부부이다. 천정부분에는 호화스러운 건축구조를 보여주는 이중 들보와 화염문 등으로 장식되어있다. 앞 칸의 천정이 일월성신(日月星辰 ; 해, 달, 별자리)과 선인(仙人) 및 서수(瑞獸 : 상서로운 동물), 구름무늬와 화염무늬 등으로 화려하고 신비스러운 천상의 모습을 보여주는 것과는 대조적이다.
널방 동벽의 화면은 상하와 좌우 4등분으로 분할되어 있다. 동벽 왼편에는 연꽃이 피어나는 연지(蓮池)가 묘사되었고, 오른편에는 불교행사 가운데 하나인 칠보행사도(七寶行事圖)가 묘사되었다.
천정은 건축 부재들과 화염문으로 장식되었다. 천정은 지붕의 건축 구조와 같아, 상하 이중으로 대들보와 중보를 걸고 그 사이에 인(人)자형 대공과 첨자형 대공을 중첩하여 쌓아올린 화려한 모습이다. 이처럼 2중의 들보로 축조된 웅장한 건축물 아래 묘주부부가 생활하는 장면을 그린 것은 바로 묘주 살아생전의 영화로웠던 삶이 사후세계에서도 지속되고 있음을 반영하고 있는 것으로 해석할 수 있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