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유적명
기사제목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들보 문양

 
  • 저필자김진순(대구국제공항 문화재감정관)
덕흥리벽화고분(德興里壁畵古墳) 앞 칸 서벽의 천상과 지상의 경계가 나뉘는 부분에 그려진 들보장식의 상세도이다. 들보는 목조 건축물을 구성하는 부재(不在) 가운데 하나로, 무덤방이 현실의 가옥구조를 모방하여 축조되었음을 알려주는 한 예이다.
들보장식 부분에는 식물의 넝쿨처럼 생긴 괴운문(怪雲紋)이 장식되었다. 서벽의 들보장식은 남벽과 북벽에 그려진 괴운문과 다르게 갈색 바탕에 검은 묵선으로만 그려졌다. 이처럼 갈색 바탕에 검은 묵선으로만 그려진 괴운문 들보장식은 서벽과 마주보는 동벽에도 등장한다. 동과 서, 남과 북이 치밀하게 고안된 대칭구도를 보여주고 있음을 알 수 있다. 그 조형적 특징은 괴운문이라기 보다는 당초줄기에 가깝다. 이러한 문양은 비록 무덤방이 현실의 가옥을 모방하여 축조되었지만, 무덤 안의 공간은 살아있는 사람을 위한 것이 아닌 죽은 자를 위한 공간으로 이곳이 사후세계에 속한다는 것을 암시해 주는 듯하다.
일반적으로 고대의 목조 건축물 가운데 왕이 사는 궁궐이나 부처님이 모셔진 사원 건축에는 화려한 단청이 입혀진다. 무덤방의 기둥과 들보에 장식된 이러한 문양을 우리나라 단청의 효시로도 볼 수 있어 흥미로운 부분이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