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유적명
기사제목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kk.d_0001_0030_0070_001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북벽의 제4굄돌(옆면의 비어(飛魚) 상세도)

 
  • 저필자김진순(대구국제공항 문화재감정관)
천정의 제4굄돌 북벽 옆면에 그려진 비어(飛魚)의 상세도이다. 비어는 『산해경(山海經 : 동이족(東夷族)의 신화전설을 집대성한 일종의 무속서)』에 등장하는 물고기로 날개와 다리를 지녔다. 비어를 먹으면 병을 치료하고 두려움을 없애며, 비어가 나타나는 해에는 풍년이 든다고 하여 길상적인 의미를 지녔음을 알 수 있다.
화면에 보이는 비어는 날개와 다리를 지니고 있어 문헌의 기록과 정확히 일치한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날개와 다리는 봉황과 매우 유사하다. 꼬리의 지느러미는 마치 팔메트 이파리를 보듯 아름다운 붉은 색 곡선으로 처리되었다. 또한 입에는 선계의 꽃으로 상징되는 팔메트 연화가지를 물고 있다. 이러한 비어는 초기 고분벽화인 덕흥리 벽화고분에서도 볼 수 있다. 덕흥리 벽화고분의 비어는 필치가 세밀하지 못하며 색조도 단순하여, 이들 비어의 비교를 통해 고구려 후기의 회화 수준이 초기에 비해 얼마만큼 발전했는지를 가늠해 볼 수 있어 흥미롭다. 비어 앞뒤에는 채운(彩雲 : 오색구름)과 팔메트 연화문이 바람에 흩날리는 모습으로 묘사되었다.
아름다운 색채와 세밀한 필치, 소재의 환상적인 표현이 보는 사람으로 하여금 이미 선계(仙界)에 발을 들여놓은 듯한 황홀한 기분에 젖어들게 한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