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한일회담외교문서

상세검색

닫기
회의명
기사명
작성·수신·발신자
문서종류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10월 16일자 요미우리 신문 기사 보고

 
  • 발신자주일공사
  • 수신자외무부장관
  • 날짜1960년 10월 17일
  • 문서종류공한
  • 문서번호T M-10117
  • 형태사항한국어,영어 
10월 16일자 요미우리 신문기사 보고
번 호 : TM-10117

일 시 : 171320

수신인 : 외무부장관 귀하 (사본 : 방교국장)
10월 10일자, 당지 각 신문 석간은 외교연설회 참석차 10일 아침 고오찌에 도착한 고사가 외상이 기자회견에 북송문제를 위시한 당면 외교문제에 관하여 언급한 사실을 보도하고 있아온바, 아래에 영문 “요미우리 신문” 기사 중 북송에 관한 부분을 송부하나이다.
- 기 -
JAPAN TO MAKE NEW REPATRIATION PROPOSAL : KOSAKA
 

FOREIGN MINISTER KOSAKA SAID SUNDAY THAT THE GOVERNMENT AND THE JAPANESE RED CROSS SOCIETY WOULD WORK OUT A CONCRETE PLAN TO SALVAGE THE WRECKED TALKS BETWEEN JAPAN AND NORTH KOREA ON THE PROPOSED EXTENSION OF THE EXISTING REPATRIATION AGREEMENT. HE TOLD REPORTERS IN KOCHI, SHIKOKU, THAT THE PLAN WOULD BE BASED ON THE LAST PROPOSAL JRC PUT FORWARD DURING THE REPATRIATION TALKS HELD IN NIIGATA LAST MONTH. KOSAKA, WHO ARRIVED IN KOCHI BY AIR TO SPEAK ON FOREIGN POLICY ISSUES, SAID THAT THE JRC PROPOSAL WAS VIRTUALLY THE SAME AS THAT MADE BY THE NORTH KOREAN RED CROSS. HE SAID THE JAPANESE PROPOSAL CALLED FOR UNCONDITIONAL EXTENSION OF THE AGREEMENT, WHICH EXPIRES NOVEMBER 12, FOR SIX MONTHS AND TO BE FOLLOWED FOR UNCONDITIONAL EXTENSION OF INDEFINITE DURATION. HE SAID THE NEW JAPANESE PROPOSAL WOULD BE WORKED OUT THROUGH TALKS AMONG THE FOREIGN OFFICE, WELFARE MINISTRY AND JRC.

주일공사

1960 OCT 17 PM 2 41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