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러시아 소장 근대한국문서

상세검색

닫기
소장처
기사명
작성·발신·수신자
본문
구분
주제분류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kifr.d_0004_0100_019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시페이예르가 М.Н. 무라비요프에게 보낸 보고서

Донесение Шпейера М.Н. Муравьеву

 
  • 구분보고서
  • 저필자시페이예르
  • 수신자М.Н. 무라비요프
  • 발송일1897년 9월 27일
  • 문서번호АВПРИ,ф.150,оп.493,д.7,лл.132-133об.
  • 원소장처제정러시아 대외정책문서보관소
  • 현소장처외교사료관
  • 대분류정치/외교(국제문제)
  • 세부분류국방·군사/외국인
  • 주제어러시아 교관단, 조선 군대 훈련
  • 색인어무라비요프, 시페이예르, 러시아 교관단, 조선 군대
  • 형태사항4 타이핑 러시아어 
 
97년 12월 1일 № 395를 부여함.

№ 7
서울, 1897년 9월 27일

미하일 니콜라예비치 각하

9월 13일자 제 보고서 № 3과 같은 달 17일자 비밀전보에 보충하여 각하께 다음과 같은 사실을 알려드리게 되어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두 달간의 연기와 지연 후에 서울에 있는 모든 조선 군대가 마침내 9월 15일과 16일, 최근에 도착한 우리 교관들에게 인계되었습니다.
우리에게 배속된 4개 부대 총 1천5백 명 남짓한 인원 가운데서 우리 교관들은 아주 힘겹게, 아주 관대한 방식으로 훈련에 적합한 991명만을 선발할 수 있었습니다. 나머지 사람은 군역에 전혀 부적합하여 우리 장교들이 받아들이지 않았습니다.
사족(蛇足)이 되겠습니다만, 우리가 이 인원을 뽑을 때 우리 장교들에 대해 그들은 그 어떤 적대적인 시위도 하지 않았으며 조선 고관들의 예상과는 달리 모든 것이 평화롭고 원만하게 이루어졌다는 말씀을 첨언합니다. 이 부대를 조직할 때 우리 장교들이 조선 장교들의 비우호적인 태도나 게으름 등 좋지 않은 요인들에 대해 많이 싸워야 하리라는 것은 물론이지만, 저는 결국 이런 장애도 인내와 일에 대한 진지한 태도로써 제거할 수 있으리라 의심치 않습니다.
각하께 깊은 존경과 깊은 충심을 다하여.

각하의 충복
시페이예르"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