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러시아 소장 근대한국문서

상세검색

닫기
소장처
기사명
작성·발신·수신자
본문
구분
주제분류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kifr.d_0004_0100_014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주조선 일본공사 가토가 주조선 러시아공사 5등관 К. 베베르에게 보낸 사신(私信) 사본

Копия с частного письма Японского Министра Резидента в Сеуле Г-на Като Управляющему Императорской Миссией в Корее Действительному Статскому Советнику Веберу. Сеул 18/30 alternativeюля 1897 г.

 
  • 구분서신
  • 저필자가토
  • 수신자К. 베베르
  • 발송일1897년 7월 18일
  • 문서번호АВПРИ,ф.150,оп.493,д.7,лл.87-88об.
  • 원소장처제정러시아 대외정책문서보관소
  • 현소장처외교사료관
  • 대분류정치/외교(국제문제)
  • 세부분류국방·군사/국제관계
  • 주제어조선군대 훈련, 일본 공사의 러시아 교관단에 대한 문제 제기
  • 색인어가토, 베베르, 상트 페테르부르크의 러·일 상호협약
  • 형태사항4 타이핑 러시아어 
 
서울 1897년 7월 18일(30일)

조선주재 공사관의
№ 103의 첨부문서 I

얼마 전 도착한 러시아 장교와 병사들에 대한 다양한 소문(이런 일은 늘 있는 일이지만)이 조선인들을 통해 제 귀에까지 들리고 있습니다. 그에 따르면 귀하가 조선인들에게 그 조약에 서명하도록 강제로 요구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우리가 주지하는 바와 같이 얼마 전에 상트 페테르부르크에서 이루어진 러시아와 일본 양국정부의 상호 합의에 따라, 러시아인이 조선군대를 훈련시키는 문제는 도쿄에서 최종교섭이 끝날 때까지 연기하며 그 이전에는 귀하의 정부가 그 어떠한 조치도 취하지 않을 것으로 알고 있으므로 저는 위에서 말한 소문을 전혀 믿지 않습니다. 그러나 우리 사이에 하등의 오해가 없기를, 더 정확히 말해, 아주 작은 의혹도 없기를 바라며 문제의 본질이 무엇인지 제게 알려주시기를 귀하에게 직접 간곡히 청하는 바입니다.

삼가 아룀.
M. 가토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