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러시아 소장 근대한국문서

상세검색

닫기
소장처
기사명
작성·발신·수신자
본문
구분
주제분류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상서 베조브라조프의 상주 서신

 
  • 구분보고서
  • 저필자베조브라조프
  • 수신자니콜라이 2세
  • 발송일1903년 5월 29일
  • 문서번호ГАРФ.ф.543,оп.1,д.183,лл.9-10об.
  • 원소장처러시아연방 국립문서보관소
  • 현소장처국사편찬위원회
  • 대분류정치
  • 세부분류인사
  • 주제어만주 문제
  • 색인어람즈도르프, 아바자, 베조브라조프, 기르스
  • 형태사항4 필사본 러시아어 
 
황제 폐하,

보고용으로 제가 받은 람즈도르프 [주001]
번역주 001
닫기

블라디미르 니콜라예비치 람즈도르프. 러시아 외무대신

백작의 보고서를 지금 다시 돌려주신다면 영광이겠습니다.
저는 이 보고서에 적혀 있는 프로그램이 모든 면에서 훌륭하다고 말하고 싶습니다. 그래서 만일 이 프로그램이 향후 청국에 대한 우리의 입장의 근거가 된다면, 저는 이 프로그램을 성공적으로 수행하는 것 외에는 더 이상 바랄 것이 없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폐하께서 어제 이 보고서를 읽고 계셨을 때 저는 과로 때문에 충분히 [1단어 판독불가]할 수 없었고, 오늘 아침에는 람즈도르프 백작과 교섭을 하느라, 지금에야 비로소 보고서를 읽고 느낀 바에 대한 저의 초종 해석을 서둘러 상신합니다.
제 생각에 폐하께서는 이 보고서를 근거로 람즈도르프 백작의 실패한 보고서를 -그는 이 보고서에서 서둘러 손을 떼고 있는 중입니다- 관대하게 보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저는 심지어 이런 생각도 했습니다. 그는 단지 두 번째 [보고서]가 있었기 때문에 첫 번째 [보고서]를 제출하기로 마음먹었을 것이라고 말입니다. 이런 수법은 당연히 인정받을 수 없지만, 두 번째 보고서에는 각성한 부분이 있고, 이것은 틀림없이 당분간 서류상의 밑그림이 될 것입니다.
폐하, 그 밖에, 어제 제가 아마도 불쾌감 때문에 아바자 [주002]
번역주 002
닫기

알렉세이 미하일로비치 아바자. 해군 제독, 소장

문제를 매우 잘못 제기했다는 사실이 마음에 걸립니다. 그는 이에 대해 저를 호되게 나무랐습니다. 자기는 명령에 따라 모든 것을 준비하고 있고 사소한 것은 생각할 수 없는데도, 제가 자기한테 어떤 탐구자의 [1단어 판독불가]를 준 것 같다고 말입니다. 폐하, 적절한 때가 오면 관용 어린 말씀으로 아바자를 진정시켜 주십시오.
저는 출발이 6월 1일로 잡히게되기를 바라는데, 출발에 앞서 저는 아직 종결되지 않은 몇 가지 문제를 당면한 필요성에 의해 아바자를 통해 어람에 올릴 것입니다.
오늘 시종무관장 기스 [주003]
번역주 003
닫기

기르스(Гирс)의 오기

집에서 몇몇 현직 관리들의 친목 모임이 있을 예정입니다. 그들이 폐하의 뜻과 업무의 상황을 분명히 알도록 그들에게 통지 하겠습니다.

상서 베조브라조프.

1903년 5월 29일.
상트 페테르부르크.
 

주 001
블라디미르 니콜라예비치 람즈도르프. 러시아 외무대신
주 002
알렉세이 미하일로비치 아바자. 해군 제독, 소장
주 003
기르스(Гирс)의 오기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