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본문
해제
국가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o.k_0001_0110_033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이지사선우가 즉위한 뒤 흉노가 여러 차례 삭방(朔方) 및 대군(代郡) 등을 침입하여 사람을 살해하고 재물을 약탈해 감

 
  • 국가흉노(匈奴)
이지사선우가 즉위한 뒤 그 해 여름 [주001]
각주 001
닫기

漢 武帝 元朔 3년(전126)이다.

흉노 수만 기가 쳐들어와 대군태수 공우(恭友) [주002]
각주 002
닫기

恭友 : 姓이 恭이고 이름이 友이다. 『漢書』에는 “共友”로 되어 있다.

를 죽이고 [주003]
각주 003
닫기

『漢書』에는 “匈奴數萬騎入代郡, 殺太守共友”로 되어 있다.

천여 명을 잡아갔다. 그 해 가을 [주004]
각주 004
닫기

『漢書』 권6 「武帝紀」 : 171에는 元朔 3년(전126) 여름의 일로 기록되어 있다.

흉노가 다시 안문으로 쳐들어와 천여 명을 죽이고 잡아갔다. 그 이듬해 [주005]
각주 005
닫기

漢 武帝 元朔 4년(전125) 여름의 일이다(『漢書』 권6 「武帝紀」 : 171).

에는 흉노가 또 다시 대군, 정양[군] [주006]
각주 006
닫기

定襄 : 郡의 명칭으로 高祖 6년(전201)에 雲中郡의 땅을 나누어 설치되었다. 12개의 縣이 속해 있었으며 郡의 치소는 成樂縣(지금의 內蒙古自治區 和林格爾縣 서북 土城子鄕 古城)이다. 관할구역은 지금의 內蒙古自治區 和林格爾縣, 淸水河, 卓資縣, 察哈爾右翼中旗 등지이다. 後漢시대에 영역이 줄어들었다가 말기에 폐지되었다.

, 상군으로 들어와 [주007]
각주 007
닫기

『漢書』에는 “又入代郡·定襄·上郡”으로 되어 있다.

각각 3만 기로 수천 명을 죽이거나 잡아갔다. 흉노의 우현왕은 한나라하남 땅을 빼앗아 삭방에 [장성을] 쌓은 것에 원한을 품고 여러 차례 쳐들어와 변경을 도둑질하였다. [주008]
각주 008
닫기

『漢書』에는 “數寇盜邊”으로 되어 있다.

그리고 하남으로 들어와 삭방을 침범하고 관리와 백성들을 살해하고 약탈한 것이 아주 많았다.

 

주 001
漢 武帝 元朔 3년(전126)이다.
주 002
恭友 : 姓이 恭이고 이름이 友이다. 『漢書』에는 “共友”로 되어 있다.
주 003
『漢書』에는 “匈奴數萬騎入代郡, 殺太守共友”로 되어 있다.
주 004
『漢書』 권6 「武帝紀」 : 171에는 元朔 3년(전126) 여름의 일로 기록되어 있다.
주 005
漢 武帝 元朔 4년(전125) 여름의 일이다(『漢書』 권6 「武帝紀」 : 171).
주 006
定襄 : 郡의 명칭으로 高祖 6년(전201)에 雲中郡의 땅을 나누어 설치되었다. 12개의 縣이 속해 있었으며 郡의 치소는 成樂縣(지금의 內蒙古自治區 和林格爾縣 서북 土城子鄕 古城)이다. 관할구역은 지금의 內蒙古自治區 和林格爾縣, 淸水河, 卓資縣, 察哈爾右翼中旗 등지이다. 後漢시대에 영역이 줄어들었다가 말기에 폐지되었다.
주 007
『漢書』에는 “又入代郡·定襄·上郡”으로 되어 있다.
주 008
『漢書』에는 “數寇盜邊”으로 되어 있다.
 
이름
이지사선우 , 공우(恭友)
지명
안문 , 대군 , 정양[군] , 상군 , 한나라 , 하남 , 삭방 , 하남 , 삭방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