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본문
해제
국가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o.k_0001_0110_011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묵특선우가 혼유(渾庾), 굴역(屈射), 정령(丁零). 격곤(鬲昆), 신리(薪犁) 등 다섯나라를 복속함

 
  • 국가흉노(匈奴)
그 후 [묵특선우는] 북방으로 혼유(渾庾) [주001]
각주 001
닫기

渾庾 : 고대 종족의 명칭으로 몽골공화국 북방 시베리아 오브강과 셀렝게강 주변에 거주했다. 匈奴의 북방에 위치하고 있었다. 『漢書』에는 “渾窳”로 되어 있다.

, 굴역(屈射) [주002]
각주 002
닫기

屈射 : 음은 ‘굴역’ 또는 ‘굴석’이다(『史記索隱』 : “國名, 射音亦, 又音石.”). 고대 종족의 명칭으로 주로 몽골공화국 북방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 동쪽 지역에 거주했다.

, 정령(丁零) [주003]
각주 003
닫기

丁零 : 고대 종족의 명칭이다. 이후 丁令, 狄曆, 敕勒, 鐵勒 등으로 기록된 것과 동일한 투르크계 집단으로 추정된다. 사서에 따라 다르게 기록되기도 했는데, 魏에서는 이들이 바퀴가 큰 수레를 탄다고 해서 ‘高車’라 부르기도 했다. 주로 몽골공화국 북방 바이칼 호수에서 서쪽으로 중앙아시아 그리고 몽골 초원 등지에 광범위하게 거주하면서 아주 다양한 집단을 이루고 있었다(段連勤, 1988 : 80). 匈奴시대 존재했던 다른 유목민 집단인 康居의 북쪽에 거주했다.

, 격곤(鬲昆) [주004]
각주 004
닫기

鬲昆 : 고대 종족의 명칭으로 몽골공화국의 사얀산맥 북쪽 시베리아 예니세이강 상류지역에 거주했다. 『漢書』에는 “隔昆”이라고 되어 있다. 그 이후 堅昆으로, 唐代에는 黠戛斯로 불렸다.

, 신리(薪犂) [주005]
각주 005
닫기

薪犂 : 고대 종족의 명칭이다. 몽골 초원의 북방에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나 구체적인 소재지는 알 수 없다. 『漢書』에는 “新䔣”로 되어 있다.

등의 [다섯] 나라[國] [주006]
각주 006
닫기

國 : 일반적으로는 ‘나라’로 번역되나, 어떤 구체적인 정치집단으로 보기보다는 부족 내지는 하나의 종족집단을 의미하는 정도로 이해하는 것이 타당할 수도 있다. 왜냐하면 북방민족에 대한 기록에서 國 내지는 部 등이 혼용되어 사용되는 예가 많기 때문이다. 실제로 突厥에서는 이것을 일(il) 또는 엘(el)이라고 했고, 몽골에서는 이것을 울루스(ulus)라고 했는데, 여기에는 다양한 층차의 단위가 모두 포함된다(丁載勳, 2003 : 332).

를 복속시켰다. [주007]
각주 007
닫기

丁零 이외에도 屈射, 渾庾, 鬲昆, 薪犂 등의 종족이 匈奴의 북쪽에 거주했다.

이에 흉노의 귀인(貴人)과 대신(大臣)들이 모두 [그에게] 감복하여 묵특선우를 어질다고[賢] 하였다.

 

주 001
渾庾 : 고대 종족의 명칭으로 몽골공화국 북방 시베리아 오브강과 셀렝게강 주변에 거주했다. 匈奴의 북방에 위치하고 있었다. 『漢書』에는 “渾窳”로 되어 있다.
주 002
屈射 : 음은 ‘굴역’ 또는 ‘굴석’이다(『史記索隱』 : “國名, 射音亦, 又音石.”). 고대 종족의 명칭으로 주로 몽골공화국 북방 시베리아 바이칼 호수 동쪽 지역에 거주했다.
주 003
丁零 : 고대 종족의 명칭이다. 이후 丁令, 狄曆, 敕勒, 鐵勒 등으로 기록된 것과 동일한 투르크계 집단으로 추정된다. 사서에 따라 다르게 기록되기도 했는데, 魏에서는 이들이 바퀴가 큰 수레를 탄다고 해서 ‘高車’라 부르기도 했다. 주로 몽골공화국 북방 바이칼 호수에서 서쪽으로 중앙아시아 그리고 몽골 초원 등지에 광범위하게 거주하면서 아주 다양한 집단을 이루고 있었다(段連勤, 1988 : 80). 匈奴시대 존재했던 다른 유목민 집단인 康居의 북쪽에 거주했다.
주 004
鬲昆 : 고대 종족의 명칭으로 몽골공화국의 사얀산맥 북쪽 시베리아 예니세이강 상류지역에 거주했다. 『漢書』에는 “隔昆”이라고 되어 있다. 그 이후 堅昆으로, 唐代에는 黠戛斯로 불렸다.
주 005
薪犂 : 고대 종족의 명칭이다. 몽골 초원의 북방에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나 구체적인 소재지는 알 수 없다. 『漢書』에는 “新䔣”로 되어 있다.
주 006
國 : 일반적으로는 ‘나라’로 번역되나, 어떤 구체적인 정치집단으로 보기보다는 부족 내지는 하나의 종족집단을 의미하는 정도로 이해하는 것이 타당할 수도 있다. 왜냐하면 북방민족에 대한 기록에서 國 내지는 部 등이 혼용되어 사용되는 예가 많기 때문이다. 실제로 突厥에서는 이것을 일(il) 또는 엘(el)이라고 했고, 몽골에서는 이것을 울루스(ulus)라고 했는데, 여기에는 다양한 층차의 단위가 모두 포함된다(丁載勳, 2003 : 332).
주 007
丁零 이외에도 屈射, 渾庾, 鬲昆, 薪犂 등의 종족이 匈奴의 북쪽에 거주했다.
 
이름
묵특선우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