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본문
해제
국가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o.k_0001_0110_008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흉노가 묵특(冒頓)때에 강성해지면서 관직과 명칭을 기록하게 됨

 
  • 국가흉노(匈奴)
순유에서 두만까지 천여 년 동안 [흉노는] 때로 컸다가 때로 작아지기도 했다. [그들끼리] 달리 흩어지고 나뉘어 갈라선 것이 오래 되어 그들이 대대로 전해 온 것들을 순서대로 정리할 수 없다고 하겠다. 하지만 묵특에 이르러 흉노가 가장 강대하게 되어 북방의 다른 종족[北夷] [주001]
각주 001
닫기

北夷 : 渾庾, 屈射, 丁零, 鬲昆, 薪犂 등의 종족을 말한다(『漢書』 권110 「匈奴傳」 : 2293).

을 모두 복종시키고 남으로는 중국 [주002]
각주 002
닫기

『漢書』에는 中國과 같은 의미의 “諸夏”로 되어 있다.

과 대적하는 나라가 되니, [이때에서야] 그들이 대대로 전하는 나라의 관직과 명칭을 [주003]
각주 003
닫기

『漢書』에는 “其世姓官號”라고 되어 있다. ‘世姓官號’는 匈奴의 계보와 官制를 의미한다. 이것은 匈奴가 남쪽의 中國과 적대국이 된 이후 양국이 빈번하게 접촉을 하게 되면서 그들에 대한 정보를 자세하게 알게 된 것을 말한다.

기록할 수 있게 되었다고 하겠다.

 

주 001
北夷 : 渾庾, 屈射, 丁零, 鬲昆, 薪犂 등의 종족을 말한다(『漢書』 권110 「匈奴傳」 : 2293).
주 002
『漢書』에는 中國과 같은 의미의 “諸夏”로 되어 있다.
주 003
『漢書』에는 “其世姓官號”라고 되어 있다. ‘世姓官號’는 匈奴의 계보와 官制를 의미한다. 이것은 匈奴가 남쪽의 中國과 적대국이 된 이후 양국이 빈번하게 접촉을 하게 되면서 그들에 대한 정보를 자세하게 알게 된 것을 말한다.
 
이름
두만 , 묵특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