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본문
해제
국가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o.d_0002_0094_108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왕웅이 흉노의 입조를 받아들여 변방의 화를 방지할 것을 아룀

 
  • 국가흉노(匈奴)
今單于歸義, 懷款誠之心, 欲離其庭, 陳見於前, 此乃上世之遺策, 神靈之所想望, 國家雖費, 不得已者也. 奈何距以來厭之辭, 疏以無日之期, 消往昔之恩, 開將來之隙! 夫款而隙之, 使有恨心, 負前言, 緣往辭, 歸怨於, 因以自絶, 終無北面之心, 威之不可, 諭之不能, 焉得不爲大憂乎! 夫明者視於無形, 聰者聽於無聲, 誠先於未然, 卽蒙恬·樊噲不復施, 棘門·細柳不復備, 馬邑之策安所設, ·之功何得用, 五將之威安所震? 不然, 壹有隙之後, 雖智者勞心於內, 辯者轂擊於外, 猶不若未然之時也. 且往者圖西域, 制車師, 置城郭都護三十六國, 費歲以大萬計者, 豈爲康居·烏孫能踰白龍堆而寇西邊哉? 乃以制匈奴也. 夫百年勞之, 一日失之, 費十而愛一, 臣竊爲國不安也. 唯陛下少留意於未亂未戰, 以遏邊萌之禍.

 
이름
蒙恬 , 樊噲 , ,
지명
, 馬邑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