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날짜
~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c.d_0003_040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피호경(皮好京)등이 빼앗아 간 땅을 양전(量田)에 올려 성책(成冊)한 죄상을 관에 알려 이를 환추(還推)하여 성급(成給)해 주기를 호소

 
    ◎ 云云矣等生逢堯舜之世天不能窮咅民而家室殷富戶口增者皆我使道爲民許畊曠土之力也孰不欲殞結而圖報哉南豊中坪曰有弟洞口北堰上泉原者有小區甌窶處故再昨年冬聚首呈狀而題旨內每二日畊式許給敎是白乎所去春良中一齊起墾而力單者雖不滿二日畊旣爲畊食而洞錢二兩五錢先爲備納者衆去夏邑人皮好京等勒奪矣等呈訴之題音而今春又奪量田成冊且使李文漢等互相締結恣意奪買每日畊二十餘兩錢取價而視作肥己之資若此不已如矣等至殘村氓必將塡壑而後乃已噫經畧使道起畊爲主之盛念與使道視民如子之厚意果安在哉伏望使道洞悉後俯燭此殘氓之勢同呈狀題敎與量田成冊還推成給俾無見奪呼寃之地望良只爲

    韓尙吉

     
    이름
    皮好京 , 李文漢 , 韓尙吉
    지명
    南豊 , 弟洞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