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날짜
~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jc.d_0003_005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분계(分界)가 되는 강 일대의 개간을 청원

 
    ◎ 愚民等矇無知識困於飢餒不顧廉耻敢墾江島者纔一年往月吉林敦化縣公文來投小邦之會寧辭意鄭重嚴禁墾種則愚民等不勝惶悚措躬無地玆敢仰訴于上國派員閣下伏乞一一垂察而矜憐焉愚民等竊尙聞今之分界江卽土們江之一派也分界以南一百五十餘里都是空閑草莾之地上國人不居焉小邦人亦不處焉中年上國之獵戶農幕往往有之矣二十年前自上國有別飭焚其幕戶刷還人民于分界之西屢屢則愚民等始知爲上國人不居之地其上有烏喇摠管穆克登公定界之地而近年獵戶農幕之入居者倍多於前至于豆江西數十里之地而處焉則愚民等亦從而入居者無妨然而畏於上國之法懼於小邦之禁不敢生心者也至於島田連歲大水漲溢或圮西而補東或圮東而補西古之我田屬於江西者有之又二水中分間成小島者有之故顑頷之民入墾間土初墾一席之地再墾數畝之地次次拓墾其廣不過二三里也然而敦化縣痛禁之下何敢墾尺寸之地也窃伏念上國之於小邦視之以內眠則以若小邦之民耕食於上國間土者於義當乎不當乎且念令前旣以入種則入土之敎必生而必長矣那時派隊視之則必以犯禁論罪將無所發明也愚民不知法意敢此來陳俯燭濱死之狀濟我活我千萬無任墾乞之至
     大人閣下呈狀

     
    이름
    穆克登
    지명
    吉林 , 敦化縣 , 會寧 , 土們江 , 豆江 , 敦化縣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