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리스트

동아시아 역사 읽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역사이슈 열기
ID :NAHF.iscol.d_0006_0010IDURL
역사이슈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일본 역사교과서문제란 무엇인가

 
일본 역사교과에 한국사 관련 기술, 식민지 지배ㆍ침략전쟁 관련 기술, 독도 영유권 관련 기술이 왜곡되어 있거나 오해를 가져올 수 있도록 기술되어 있는 문제로, 1982년 일본 교과서 왜곡 파동을 계기로 한일 간에 현안이 되고 있다.
일본 역사교과서 기술이 문제가 되는 것은 미래를 짊어지고 나갈 일본의 청소년들이 교과서를 통해 잘못된 역사인식을 갖게 되면 신뢰에 기초한 한일관계를 만들어 나가는 것이 어렵게 되기 때문이다. 급변하는 동북아정세를 고려하면 민주주의와 시장경제라는 가치를 공유하는 한일이 협력해 나갈 일은 점점 더 많아질 것이다. 그런데 교과서를 통해 잘못된 역사인식을 갖게 된 미래세대가 과연 신뢰에 기초한 한일관계를 만들어 갈 수 있겠냐는 것이다. 이것은 한일관계뿐 아니라 동아시아에 있어서도 매우 불행한 일이라 할 수 있다.
그리고 식민지 지배와 침략전쟁을 정당화하는 것은 일본 정부의 공식적인 역사인식을 부정하는 것으로 동북아의 기본질서를 부정하는 것이기도 하다. 일본은 일본의 식민지 지배와 침략전쟁은 부당했다는 것을 전제로 하여 국제사회에 복귀했다. 일본 정부의 이러한 인식은 1993년 고노 담화나 1995년 무라야마 담화를 통해 구체화 되었다. 그렇다면 일본 정부가 검정을 실시하는 역사교과서에도 이러한 담화의 정신이 반영되어야 할 것이다.
 
“우리들은 역사연구, 역사교육을 통하여 이러한 문제를 오랫동안 기억하면서 동일한 과오를 결코 반복하지 않는다는 굳은 결의를 다시 한 번 새롭게 표명한다”(고노 담화)
“우리가 명심해야 할 것은 지나온 세월을 되돌아보면서 역사의 교훈을 배우고 미래를 바라다보며 인류사회의 평화와 번영에의 길을 그르치지 않게 하는 것입니다”(무라야마 담화)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