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제목
작성·발신·수신자
날짜
~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gd.d_0002_047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회령에서 해산물을 무산부로 수송했으며 감계에 소요될 물품들의 도착 지연과 청국 관원들의 장기 체류로 부담이 컸음을 안무영에 보고

 
  • 발신자會寧府
  • 수신자按撫營
  • 발송일1887년 4월 25일(음)
 爲牒報事, 卽到付使甘結內, 勘界所用各種, 分排各邑, 尙無一邑之輸送, 該掌擧行, 萬萬稽忽, 玆又專甘嚴飭罔夜輸送, 無至生梗向事亦敎是如乎, 本府分排各種卽當輸送于茂山之不暇是乎矣, [주188]
편자주 188
닫기

이오듸[是乎矣] : 이오되.

大國派員秦煐德玉方朗三行多率人畜, 尙此逼留, 今纔發程, 則其間供饋自費多日, 故已排物種中田米·白米·鹽醬·馬料·錢兩, 盡歸於自邑滯費, 而矧有不贍之道, 米包錢兩更加磨鍊之意, 已報營門是乎在果, [주189]
편자주 189
닫기

이오견과[是乎在果] : 이옵거니와. 이온 것과.

就中所存者, 只是魚藿也. 同皀藿四十桶·北魚四十級, 已爲輸送于茂山府, 緣由牒報云云
 丁亥四月二十五日報按營
 題
 到付是在果, [주190]
편자주 190
닫기

이견과[是在果] : 이거니와. 인 것과.

米太之幷未輸送, 事勢固然, 爲茂邑事甚悶向事.

 
주 188
이오듸[是乎矣] : 이오되.
주 189
이오견과[是乎在果] : 이옵거니와. 이온 것과.
주 190
이견과[是在果] : 이거니와. 인 것과.
 
이름
秦煐 , 德玉 , 方朗
지명
茂山
관서
茂山府 , 按營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