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제목
작성·발신·수신자
날짜
~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gd.d_0002_035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이중하가 재차 답신한 글에 대해 청국 관원이 다시 답신

 
  • 발신자淸國官員
  • 수신자李重夏
  • 발송일1887년 4월 14일(음)
 十四日 [주152]
교감주 152
닫기

四月十四日일 것이다.

華員所答
 頃閱答覆, 歷敍誤指之由, 雖大半出於前任鍾城府使之謀, 而府使接辦以來, 仍多詞辯, 袒護前非, 則不獨明知故昧, 更恐將來代人受過, 亦未可知, 至陰謀拓地一層, 乃總署奏語發鈔中外, 非本局處語也, 一切暫緩勿論, 惟將示覆條辯, 摘要答之.
 一. 碑堆一節, 貴承文院故實說明奉旨査邊, 與彼國無涉, 細思分界, 豈有與朝鮮無涉之理, 且總署亦云, 碑中竝無分界字樣, 況此 [주153]
교감주 153
닫기

且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碑堆更不應在松花江掌上, 府使亦云, 此碑在於鴨綠·松花兩源之間, 實爲不合, 足見公正明白, 如是 [주154]
교감주 154
닫기

此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看來, 府使定可爲 [주155]
교감주 155
닫기

『복감도문담록(覆勘圖們談錄 : 覆勘圖們界址談錄公文節略)』에는 ‘謂’라 하고 있으나 ‘爲’의 오자일 것이다.

朝鮮了此一件大事, 但府使旣知不合, 必須細細比較江之水源, 此碑應在何地, 如能平心循理, 示明地方, 使我中心佩服, 則府使庶不愧名臣之後裔.
 一. 示總署覆勘札飭, 由茂山以西上距分水嶺穆克登立碑之地, 有應考證辨 [주156]
교감주 156
닫기

卞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晰者云云, 我本不願多費筆墨辯論, 致乖和氣, 但府使謂攷證亶在於此, 故不可 [주157]
교감주 157
닫기

得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不費筆墨也, 總署所謂, 茂山以西上距分水嶺穆克登立碑之地, 係指其碑應在圖們 [주158]
교감주 158
닫기

圖們江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發源之處而言, 是以後來之札, 均言上距圖們江發源之處, 逐細考證, 由此可知非指松花江掌上之碑, 且要知攷證卞晰之意, 正爲考證江源, 辨晰江界, 如謂指前次所勘立碑之地, 明明爲松花江源, 又何考證卞晰之有, 此理之顯而易見者也, 今爲府使正告之 當可怳然而大悟, 況府使亦云, 立碑之處, 實爲不合, 旣知不合, 應須考證穆克登之碑, 應立何處, 方爲相合, 務速示明是否, 先派何員同測量委員先行起程, 或本局處與府使隨測量委員, 一同前進, 順圖們江流, 而尋江源, 以定界址, 免致遲延誤公, 是爲至要.

 

주 152
四月十四日일 것이다.
주 153
且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주 154
此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주 155
『복감도문담록(覆勘圖們談錄 : 覆勘圖們界址談錄公文節略)』에는 ‘謂’라 하고 있으나 ‘爲’의 오자일 것이다.
주 156
卞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주 157
得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주 158
圖們江일 것이다.『감계사교섭보고서』.
 
이름
穆克登 , 穆克登
지명
朝鮮 , 松花江 , 鴨綠 , 松花 , 朝鮮 , 茂山 , 分水嶺 , 茂山 , 分水嶺 , 圖們 , 圖們江 , 松花江 , 松花江 , 圖們江
관서
總署 , 承文院 , 總署 , 總署 , 總署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