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보고서명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2. 성안의 유적

 
 

2. 성안의 유적

 

대성산성 안에는 집자리 유적이 대단히 많다.〈사진 340~354〉
집자리 유적은 지면 위에 두 가지 형태로 남아 있다. 그 하나는 집터와 함께 그 주변에 기와 조각들이 많이 널려져 있는 기와집자리이며 다른 하나는 집터만이 있는 집자리다.
산성 안에 집자리는 상당히 많으나 기와집자리는 불과 20여 개밖에 되지 않는다.
집자리들은 성문자리를 비롯하여 산성 성벽과 산성 안의 높은 지대, 산중턱 그리고 골짜기에 배치되어 있는데 성문자리와 성안의 높은 곳에 있는 집자리와 골짜기의 큰 집자리는 다 기와집자리이고 산중턱의 집자리와 성안의 작은 집자리는 거의가 집터만 있다.
집자리는 못자리의 분포와 일치한다. 조사·발굴한 대표적 집자리는 장수봉 서남쪽 골짜기와 국사봉, 주작봉, 대성산성의 중심 산중턱에 있는 것이다.
장수봉 서남쪽 골짜기 집자리는 형제못을 비롯하여 여러 개의 못자리가 있는 아늑한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다. 이 집자리 안팎에서는 고구려의 붉은 기와 조각들이 많이 나오며 주춧돌로 보이는 돌들도 몇 개 있다. 이 집자리는 산성 안의 집자리들 중에서 가장 크며 또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고 여기에서 고구려의 ‘금자경(金字經)’이 나온 것으로 보아 ‘행궁(行宮, 왕이 임시로 쓰던 궁전)’이었던 자리로 추정되고 있다.〈도면 60〉, 〈사진 355~357〉

〔도면 60〕 장수봉 기슭 못 분포도
  •  
    〔도면 60〕 장수봉 기슭 못 분포도


국사봉의 집자리는 국사봉 꼭대기 제일 높은 곳의 성벽에서 4m 되는 지점에 있다.〈사진 358~373〉
집자리는 너비 9.5m, 길이 1.4m의 장방형이며 사방을 50cm 높이로 돌을 5~6단 쌓아 올려 집터를 닦았다. 집터의 양쪽으로는 산 능선을 따라 5~6m 너비의 통로를 만들었으며 성 안쪽으로는 집터로 올라가는 계단을 2m 너비로 2개 쌓았다.
이 집자리에서도 붉은 기와 조각들이 많이 나왔는데 모두 고구려의 고유한 기와 조각들이다. 집터 위에 있었던 주춧돌은 거의 없어져서 제자리에 있는 것은 하나뿐이다.
이 집자리에 올라서면 북쪽으로 성 밖의 골짜기들이 잘 내려다보이며 성안으로는 동물원이 있는 골짜기와 미천호가 있는 골짜기가 잘 내려다보여 장대로 이용된 건물터로서 적당하다.〈도면 61〉

〔도면 61〕 국사봉의 집자리 실측도
  •  
    〔도면 61〕 국사봉의 집자리 실측도


주작봉의 집자리는 국사봉의 것처럼 제대로 남아 있지 않다.
이 집자리는 성 밖으로 서쪽의 넓은 벌판이 환히 내다보이고 성안으로는 장수봉 양쪽 골짜기들이 잘 내려다보이는 위치에 있다.
집자리는 직경 250m와 130m 되는 타원형의 성벽으로 둘러싸여 있으며 그 성 안팎으로 여러 개의 못자리가 있다. 그 위치로 보나 성벽을 쌓은 것으로 보아 이 집자리는 대성산성에서 가장 중요시된 장대인 듯하다.
장대터 부근에는 고구려의 붉은 기와 조각이 수많이 깔려 있는데 그중에는 수키와막새도 있다.
이 장대터도 봉우리 위에 돌로 집터를 올려쌓고 집을 지었던 것인데, 돌을 올려쌓은 축대는 많이 무너져서 그 일부가 겨우 남아 있는 정도다. 돌축대는 자연지형을 이용하여 직경이 40m, 30m 되게 타원형으로 쌓았는데 그 위에 23×16m 크기의 집터의 흔적이 보인다.〈도면 62〉

〔도면 62〕 주작봉 장대터 평면도
  •  
    〔도면 62〕 주작봉 장대터 평면도


대성산 중심 산중턱 경사면에 있는 집자리에서는 고구려의 붉은 기와조각이 대단히 많이 널려져 있으며 목재가 불에 탄 숯덩어리도 많이 있다. 여기에는 지표에서 150cm 되는 깊이에 80m 길이로 불에 탄 낟알이 5~10cm 두께로 묻혀 있었다.
이 집자리는 불에 탄 산성의 식량창고로 인정되고 있다.
그 밖에 산성 안에는 집터만 있던 자리가 여러 곳에 있다. 여기에는 길이 33m, 너비 3~4m 되는 5단으로 된 긴 집터가 있다.
또 잉어못이 있는 골짜기 서쪽에 7~8m 길이의 집터가 7~8단 있고 그 북쪽 장수봉 기슭 행궁터 부근에도 이런 집터가 많다.
이 밖에 구룡못 남쪽에도 이런 집터가 10여 개소 있으며 성안의 다른 곳에도 3~4단 또는 5~6단씩 층층으로 되어 있는 집터가 있다. 이러한 집터는 못이 많거나 성안의 깊숙한 골짜기에 많다.
이러한 집터는 모두 좁고 길며 여러 개의 단으로 되어 있는 것이 특징인데 여기에는 긴 초가집을 층층으로 지어 많은 사람들이 살 수 있게 하였다. 이러한 집터는 대체로 산성을 방어하는 군사들의 병영으로 지어진 것 같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