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제목
본문
보고서명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1호 무덤

 
 

1호 무덤

 

무덤은 능선의 서남쪽 경사지에 있는데 봉분은 원형으로 된 반구형으로서 동서 직경 10m, 남북 직경 11m, 북쪽의 높이 1.2m, 남쪽의 높이 2.5m이다.
무덤은 경사면의 높은 쪽을 깎아내고 평평하게 만든 다음 지상에 축조하였는데 무덤 방향은 동쪽으로 치우친 남향으로서 묘도와 묘실로 이루어졌다. 묘도는 묘실의 남벽 중심에 두었는데 북쪽이 좁고 남쪽이 너른 나팔 모양이다. 묘도의 동서 두 벽은 길이 60~80cm, 너비 30~40cm, 두께 25~30cm 되는 간단히 다듬은 막돌로 수직으로 쌓았는데 이미 많이 무너진 상태에서 5단의 높이로 남아 있다. 북쪽의 묘도와 묘실이 이어지는 곳에 동서로 큰 판석을 올려놓아 이맛돌을 이루었으나 지금은 본래의 자리가 아닌 서벽에 남북으로 길게 놓여 있다. 동벽의 길이는 228cm, 서벽은 218cm, 너비는 북쪽이 86cm, 남쪽이 120cm이며 높이는 90~120cm이다. 묘도 바닥에는 20cm두께의 진흙을 한 벌 펴고 다진 후 다시 그 위에 작은 판석을 한 벌 깔았다.
묘도와 묘실이 이어지는 곳에는 문 시설로 길이 86cm, 너비 32cm, 두께 20cm 되는 가공한 돌을 가로놓아 문턱을 만들고 문턱 안쪽에는 길이 28cm, 너비 24cm, 두께 20cm 되는 막돌을 받쳐 놓아 문턱을 보강하였다. 보강돌의 동쪽 옆에는 자그마한 돌을 덧놓아 보강돌이 뽑히지 않도록 하였다.
묘실의 평면은 타원형으로서 네 벽은 길이 60~80cm, 너비 40~50cm, 두께 40cm 좌우되는 간단히 가공한 막돌로 면을 맞추면서 수직으로 일정한 높이로 쌓다가 안쪽으로 기울이면서 쌓았는데 지금 6단의 높이로 남아 있는데 외부의 압력으로 동서 두 벽 전체가 서쪽으로 기울어졌다. 묘실 동벽의 길이는 260cm, 서벽은 304cm, 남벽의 너비는 188cm, 북벽은 208cm, 동서 최대 직경은 244cm, 남북 최대 직경은 352cm, 높이는 176cm이다.
묘실의 천장은 이미 무너져 본래의 모습을 알 수 없으나 묘실의 평면과 벽의 기울임으로 보아 궁륭식의 천장으로 판단된다. 묘실의 바닥에는 20cm 두께의 진흙을 펴고 다졌다.
묘실에는 석관을 하나 설치하였다. 석관은 묘실의 남북 중심선에서 서쪽으로 조금 치우친 곳에 두었는데 남북으로 된 긴 장방형이다. 석관의 축조방법은 다른 석관보다 조금 특이하다. 즉 묘실의 바닥에 먼저 세 개의 받침돌을 놓아 석관의 바닥이 지면에서 28cm 높이로 떨어지게 하였다. 받침돌 하나는 남벽에서 6cm 떨어진 곳에 놓고 다른 하나는 북벽에서 24cm 떨어진 곳에 두었으며 두 받침돌 중간에 세 번째 받침돌을 두었다. 석관의 동서 두 벽은 각각 한 장의 큰 판석을 세워 만들고 남쪽과 북쪽도 각각 한 장의 판석을 세워 만들었다. 석관은 판석으로 덮었으나 지금은 돌이 깨진 상태로 일부만 남아 있다. 석관의 남북 길이는 216cm, 동서 너비는 92cm, 높이는 46cm이다(그림 65, 도판 103).
[그림 65] 연차골 제2지구 1호 무덤 평단면도 및 출토된 유물
- 1. 단지 2. 바리
  •  
    [그림 65] 연차골 제2지구 1호 무덤 평단면도 및 출토된 유물

    1. 단지 2. 바리

묘실의 북쪽 석관 밖의 바닥에서는 질그릇들이 나왔는데 2점은 온전한 것이고 나머지는 파편들이다.

단지 1점 보드라운 바탕에 운모를 약간 섞은 것으로서 질이 비교적 굳다. 해바라진 아가리에 배부른 몸체를 하였으며 밑으로 점차 내려가면서 좁아졌고 납작한 밑굽이다. 단지의 겉면은 황갈색을 띠고 안쪽은 불에 그슬어 검은색이 되었다. 그릇 겉면에는 방형의 작은 점무늬들이 총총히 나 있는데 마치 격자 모양의 무늬처럼 보인다. 단지는 높이 12.8.cm, 아가리 직경 16cm, 복부 직경 12cm, 밑굽 직경 7.6cm, 그릇살의 두께 0.5cm이다(그릇65-1).

보시기 1점 진흙으로 구워 만들었는데 질이 무르다. 그릇살은 밖으로 약간 퍼지다가 아가리 부분에서 곧게 올라갔으며 납작한 밑굽이다. 황갈색을 띠고 아가리에서 밑으로 2.5cm 내려와서 0.4cm 너비의 띠무늬를 새겼다. 보시기의 높이는 7.6cm, 아가리의 직경 18.8cm, 밑굽 직경 12.6cm, 그릇살의 두께 0.4cm이다(그림 65-2).
그 밖에 아가리와 몸체 부분의 질그릇 파편들이 나왔는데 진흙에 모래를 섞은 것으로서 아가리가 두 겹으로 된 것도 있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