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한불(韓佛) 조약 체결 문제에 대한 프랑스 공사의 서신을 선박을 통해 영사에게 보내달라는 요청

朝·佛條約체결문제에 대해 따로 선박을 보내 프랑스 공사 부레가 딜롱 영사에게 보내는 각 서신을 전달해줄 것을 요청합니다(法韓議約事, 另請專船送達法使寶海寄狄領事各信函).

 
  • 발신자프랑스 통역관 프랑뎅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2년 4월 19일 (음) , 1882년 6월 4일
  • 문서번호2-1-1-51 (409, 583b)
4월 19일에 프랑스 통역관 프랑뎅이 다음과 같은 『節畧』을 보내왔다.

현재 부레 공사는 귀 아문과 함께 논의한 원래 내용을 張樹聲 총독을 통해 직접 지금 조선에 있는 馬建忠 道臺에게 보내서 그에 따라 처리하게 하기를 바랍니다. 지금 신속히 따로 선박을 지정하고 신속히 파견함으로써, 이 서신을 딜롱 영사에게 속히 부쳐야 합니다. 프랑스 군함은 운항 속도가 빠르기 때문에 곧바로 출발해야 할 것입니다. 이 서신이 딜롱 영사가 출발한 후에나 보내질까 두렵기 때문입니다. 게다가 딜롱 영사가 서둘러 간 것은 馬建忠 道臺가 중국으로 돌아올까도 염려해서였습니다. 귀 아문에서도 이점을 모두 수긍하신다면, 따로 선박을 지정하여 신속히 보낼 때, 天津의 프랑스영사아문에서 부레 공사가 딜롱 영사에게 부치는 각 서신도 함께 가지고 가 주시는 편이 적절할 것 같습니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