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일본군 소장이 길림(吉林)에서 봉천(奉天)으로 향했다는 길림장군(吉林將軍)의 문서

일본 소장 永山武四郞가 이미 10월 초5일에 吉林에서 출발하여 奉天으로 향하였습니다(日本少將永山武四郞, 已於十月初五日由吉起程赴奉).

 
  • 발신자吉林將軍 希元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7년 10월 26일 (음) , 1887년 12월 10일
  • 문서번호1-5-0-03 (1298, 2410b-2411a)
10월 26일 吉林將軍 希元 등이 다음과 같은 자문을 보내왔습니다.
일전에 귀 아문의 다음과 같은 咨文을 받았었습니다.
광서 13년 3월 25일 일본 出使大臣 徐로부터 다음과 같은 咨文을 받았습니다.
日本外務省으로부터 다음과 같은 공문을 받았습니다.

 
屯田兵 本部長 육군 소장 永山武四郞이 農務를 시찰하러 중국에 가는데, 러시아령 우수리州의 니콜리스크, 즉 雙城子를 경유해 淸과 러시아의 국경에 있는 綏芬河 일대 三岔口나, 혹은 러시아령 포시예트港에서 淸·러시아·조선 삼국의 국경을 거쳐 琿春으로 입국할 것 같습니다. 이후 寧古塔과 吉林·盛京·山海關 등지를 경유해 北京에 도착하였다가 天津으로부터 귀국하고자 합니다.
 

各 省에서 이에 따라 처리하도록 咨文으로 전달해주시기를 요청하면서, 마땅히 귀 장군에게도 咨文을 보내니 해당 지방관들로 하여금 해당 소장 永山武四郞이 도착했을 때 조약에 따라 보호해 주도록 하고, 入境과 出境 각 날짜를 咨文으로 답장을 보내서 본 아문에서 참고할 수 있도록 해주십시오.
그래서 본 아문에서 소속 각 지방에 지시하여 일단 외국인이 국경에 도착하면 조약에 따라 보호하게 하였습니다. 이에 광서 13년 9월 22일 혼춘부도통 依克唐阿의 다음과 같은 咨文을 받았습니다.
二道河 변경 초소 관원인 驍騎校 富勒渾의 다음과 같은 보고를 받았습니다.
9월 14일 農務를 시찰하러 온 소장 永山武四郞이 수행 무관 3명과 통역 1명을 대동하고 러시아 국경의 巖杵河로부터 러시아 마차 2대를 고용하여 타고 국경으로 들어와 초소에 도착하였으므로, 병사를 보내 호송하고 琿春城에 도착해 머물 곳을 찾게 하였습니다. 그는 17일에 마차를 타고 城을 나섰는데, 바로 赫西赫路를 경유해 길림 省城으로 출발하였으므로, 바로 문·무관을 보내 보호하게 하였습니다.
또한 10월 5일 總理吉林街道廳의 二品頂戴花翎인 協領 吉陞阿의 다음과 같은 보고를 받았습니다.
9월 29일 일본 소장 永山武四郞이 수행 무관 3명과 통역 1명을 대동하고 마차 2대를 타고 省城으로 들어와 北街 永裕店에 머물렀습니다. 10월 5일 吉林을 떠나 奉天으로 출발하였습니다.
盛京將軍에게 咨文을 보내 알리는 한편, 마땅히 문서를 갖춰 귀 아문에 咨文으로 보고하니 번거롭겠지만 참고해 주십시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