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k_0001_0040_0020_012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길림(吉林)에서 조선 상무(商務) 관련 송금을 중단하고 안무(按撫) 업무를 처리하겠다고 주청(奏請)한 주접(奏摺)

吉林에서 和龍峪朝鮮 通商局卡을 철폐하고 經費 지급을 중단하며, 잠시 위원을 남겨 두어 교섭 사무와 조선 백성 按撫 업무를 처리하겠다고 주청한 주접 초고를 자문으로 보냅니다(咨送吉林擬裁和龍峪朝鮮通商局卡停解經費, 暫留委員辦理交涉, 撫民摺稿).

 
  • 발신자北洋大臣 李鴻章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93년 4월 27일 (음) , 1893년 6월 11일
  • 문서번호1-4-2-12 (1811, 3181a)
4월 27일, 북양대신 이홍장이 다음과 같은 문서를 보내왔다.
본 대신은 광서 19년 4월 22일, 길림장군 長順과 공동 명의로 함께 (북양대신의 근무지인) 天津의 行館에서 吉林 和龍峪등지의 조선 通商局卡에서 수령하는 경비의 지급을 중단하되, 잠시 局員을 남겨두어 (조선과의) 교섭 사무를 처리하고 아울러 越墾한 조선 백성을 撫恤하도록 하겠다는 주접을 갖추어 상주하였습니다. 응당 이를 초록하여 귀 아문에 자문으로 보내니, 번거롭더라도 참고해 주십시오.
李鴻章의 奏摺 초록[상세한 것은 4월 25일 軍機處에서 내보낸 李鴻章의 주접 초록에 보인다].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