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군함을 이끌고 가서 한미(韓美) 조약 체결을 도울 것이라는 이홍장(李鴻章)의 문서

北洋水師提督丁汝昌이 威遠·威號·鎭海號군함 세 척을 이끌고 조선에 가서 조약 체결을 도울 것입니다. 남겨진 직무는 잠시 林泰曾參將을 파견하여 대행할 것입니다(北洋水師提督丁汝昌, 帶威遠、揚威、鎭海三艦, 赴韓襄助議約. 所遺職務暫派參將林泰曾代行).

 
  • 발신자北洋大臣李鴻章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2년 3월 24일 (음) , 1882년 5월 11일
  • 문서번호2-1-1-41 (398, 577b-578a)
三月二十四日, 北洋大臣李鴻章文稱:
據統領北洋水師記名提督丁汝昌呈稱:
 竊照提督現奉憲臺劄派, 酌帶兵船, 會同水師營務處馬道, 前往朝鮮, 照料該國與美國結約通好事宜. 已經提督商明馬道, 帶同威遠、揚威、鎮海三兵船, 約同美國總兵薛斐爾, 先后由煙臺起程. 所有留駐旅順快砲等船, 應派管帶超勇快船林參將泰曾暫行督率, 照章認眞操練, 酌量出洋巡閱, 並將旗書、燈語, 照現定各類編成, 晝夜相通號令, 卽將未盡事宜詳細添載, 俾得呼應便捷外, 令各船管帶、大副等, 輪流先繪行陣變圖, 將各船於港口內外揉試嫻熟, 再領各船於附近海面, 演試各陣. 倘須領用煤頓及遇有礙難事件, 幷令該參將隨時稟明前敵營務處黃道瑞蘭, 核示遵辦. 劉遊擊步蟾起程赴德國后, 大沽口駐操各船, 如來旅順, 均歸一律辦理. 除劄飭林參將泰曾, 幷移明前敵營務處黃道外, 理合申報查核.
等情. 到本大臣. 據此. 相應咨明. 爲此, 合咨貴衙門, 謹請查核.
 
이름
李鴻章 , 丁汝昌 , 薛斐爾 , 瑞蘭 , 泰曾
지명
美國 , 煙臺 , 旅順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