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d_0001_0060_006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조선의 사적 목재 운반과 두만강 나루터 설치 등에 관해 장정(章程)에 따라 처리하겠다는 북양대신(北洋大臣)의 문서

吉林에서 조선인 金德建의 사적인 목재 운반을 금지한 것과 두만강을 따라 설치된 사설 다리와 나루터를 철거한 두 사안에 대해서, 조선 정부가 이전의 章程에 따라 처리하겠다고 답장 조회를 보냈습니다(吉省査禁韓民金德建私運木料及撤毁沿江私設橋渡兩案, 朝鮮政府照覆遵向章辦理).

 
  • 발신자北洋大臣 李鴻章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9년 12월 26일 (음) , 1890년 1월 16일
  • 문서번호1-6-0-06 (1486, 2706a-b)
十二月二十六日, 北洋大臣李鴻章文稱.
據駐紮朝鮮總理交涉通商事宜·升用道補用知府袁世凱申稱.
竊照本年十一月十七日奉憲台扎開.
十月二十五日准吉林將軍長咨開.
邊務承辦處案呈.
案據署理吉朝商務委員·同知銜直隸州用分省補用知縣章鴻錫稟稱.
竊卑局前次扣留朝民金德建等私運木料一案, 曁請査禁土們江上下私設橋渡各情形, 迭經鈔錄往來照會, 呈請鑒核示遵各在案. 茲准朝鮮咸鏡北道按撫使南照覆內開, 詞漸狡强, 意存輕視. 若再示含容, 邊事必日覺糜爛, 不得不嚴整章規, 峻詞拒絶. 惟事關交涉, 未便輕忽, 所有卑局扣留朝民私運木料, 及査禁私設橋渡兩案往來照會各情形, 應請憲台分咨總署曁北洋大臣李査照.
等情. 到本督辦將軍. 據此.
査所覆朝鮮安撫使照會, 詞意甚爲嚴正, 仍速催將沿江上下私設橋渡, 趕緊撤毁, 毋任稽延. 除稟批掛發外, 相應照抄來往照會, 咨明査核施行.
等因. 到本閤爵大臣. 准此.
合行札飭, 札到該升道, 卽便照知朝鮮政府飭遵. 計粘鈔.
等因. 奉此.
當卽遵照鈔粘, 照會朝鮮政府飭遵辦理. 去後. 旋於是月二十六日, 准該政府照復內開.
査此等案事關邊界, 只有遵照定章, 不必致滋紛撓. 該按撫使亦豈故欲違章, 殊涉訝惑. 當卽遵飭該按撫使査辦明白, 俾合章規, 請煩査照.
等因. 前來. 准此.
理合申復査核.
等情. 到本閤爵大臣. 據此.
除咨吉林將軍査照外, 相應咨明貴衙門, 請煩査照.
 
이름
李鴻章 , 袁世凱 , 章鴻錫 , 金德建
지명
土們江 , 朝鮮 , 朝鮮 , 朝鮮 , 朝鮮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