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압록강(鴨綠江) 일대의 조선인의 철수를 요청하는 군기처(軍機處)의 문서

東邊道 奎訓이 조선 義州府에 照會를 보내 通化縣의 압록강 연안 일대에 숨어든 조선 백성을 기한 내에 불러들일 것을 요청하였습니다(東邊道奎訓照會朝鮮義州府, 限期招回潛居通化沿江一帶朝鮮人民).

 
  • 발신자軍機處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5년 11월 17일 (음) , 1885년 12월 22일
  • 문서번호1-4-1-06 (1093, 1970a)
十一月十七日, 軍機處交出慶裕抄片稱.
再, 本年十月初六日, 據東邊道奎訓詳稱.
轉據候補從九品王仁恕, 懷仁縣巡檢朱樹勳, 査明通化縣沿江一帶滋生·宏生·榮生三保有朝鮮民人五百三十戶, 計男女大小二千八十名口, 久經在此潛居, 不知始自何年. 現擬照會朝鮮義州府尹, 轉飭各該節制使, 予限一年, 陸續設法招回. 當經(奴才)批飭照辦, 惟不得稍事操切, 致生事端.
等因在案.
朝鮮人民越界潛居, 實屬有違定制. 惟該國旣係屬邦, 不得稍從寬典, 以示國朝懷柔之至意. 謹附片陳明, 伏乞聖鑒. 謹奏.
光緖十一年十一月十七日, 軍機大臣奉旨.
知道了. 著卽飭屬妥爲辦理, 不得稍事操切, 致失懷柔屬藩之意.
欽此.
 
이름
慶裕 , 奎訓 , 王仁恕 , 朱樹勳
지명
東邊道 , 通化縣 , 滋生 , 宏生 , 榮生 , 朝鮮 , 朝鮮 , 朝鮮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