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d_0001_0030_0020_004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방랑(方郞)을 파견하여 조선과 경계를 나누는 일을 돕게 했다는 길림장군(吉林將軍)의 문서

方郞을 추가로 파견하여 길림·조선 경계를 나누는 일을 돕도록 하겠습니다(加派方令郞, 協助勘辦吉·朝分界事宜).

 
  • 발신자吉林將軍 希元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87년 3월 20일 (음) , 1887년 4월 13일
  • 문서번호1-3-2-04 (1211, 2245b-2246a)
三月二十日, 吉林將軍希元文稱.
邊務承辦處案呈.
本年二月二十六日, 據督理吉林·朝鮮商務委員·補用知縣秦令煐禀稱.
竊照吉林界事, 疊奉憲札, 並接朝鮮咸鏡道南廷順來函. 韓廷仍派原勘界官德源府使李重夏前來覆勘, 該府使須在三月中旬, 方能由任所起程, 約計至四月間可到. 但卑職細思此事, 前雖辦有端倪, 而査總署復奏, 尙須參考互証, 悉心辯晰, 測量里數, 措置殊非易易. 若以卑職之性成愚昧, 輿圖之學旣素所未諳, 兼之心思才力, 更屬有限, 斷難勝此鉅任. 況乎事在垂成, 尤宜加愼. 萬一辦理失宜, 一旦敗壞決裂, 貽誤寔非淺鮮. 惟有仰懇再行派一員, 一同前往, 和衷商辦, 庶幾相助有成.
各等情. 據此.
査該令所禀各節, 尙屬實情. 卽准如所請, 添員辦理. 査有花翎同知銜·分發補用知縣方令郞, 勘以派往, 會同勘辦吉朝分界事宜. 除分別咨札外, 相應咨報貴衙門, 査照施行.
 
이름
秦令煐 , 南廷順 , 李重夏 , 方令郞
지명
吉林 , 朝鮮 , 咸鏡道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