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ID :NAHF.cj.d_0001_0010_0010_0070IDURL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길림장군(吉林將軍)에게 조선 지방관이 빨리 목재를 수령하도록 했다는 예부(禮部)의 문서

이미 吉林將軍에게 조선 지방관에게 알려 신속하게 작은 목재를 수령해감으로써 사안을 상주해서 완결할 수 있게 해달라고 문서를 보냈습니다(已行文吉林將軍轉知朝鮮地方官速將細小木材領取以便奏結).

 
  • 발신자禮部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64년 12월 6일 (음) , 1865년 1월 3일
  • 문서번호1-1-1-07(8, 18a-18b)
十二月初六日, 禮部文稱.
主客司案呈.
准吉林將軍咨稱.
朝鮮慶源地方官懇祈越界伐木, 當經備文移照會慶源地方官, 將應需木植徑長根件數目開載文移賫送, 以備遣匠代爲砍伐.
等因.
差派委官薩凌阿等回稱.
將其應需木植徑長根件數目開單携來,當派驍騎校訥勒和帶同兵役,前往與風水無礙之嘎哈哩河兩岸砍伐, 俟伐有成數, 交付該國人役自行轉運. 倂將交付之處, 俟該員差旋之日, 再行呈報. 現將賫來木植數目抄錄飛報.
前來. 當經呈報在案.
玆復據驍騎校訥勒和 [주001]
번역주 001
닫기

앞에는 모두 訥勒和로 나와 있는데 여기서는 訥勒和敏으로 나와 있다.

旋稱.
前詣嘎哈哩河兩岸採砍.先將砍齊大材木料四百餘根,業經如數點交.其餘椽檁細小材木, 現因秋後河水消落難運. 該國尙未來人收領, 職等暫行回城, 俟該國來人收領之時, 再往該處如數點交.
等情. 咨報前來.
朝鮮越界伐木, 原屬有違定制, 業經奏明奉旨“賞給.” 旣蒙格外恩施, 自應將材木採齊, 令其承領, 以示寬大. 現據該將軍咨報, 大木料業經點交, 其細小材木, 該國尙未收領. 査係奏准之案, 似未便任令耽延. 相應知照吉林將軍, 轉飭朝鮮慶源地方官, 迅將細小材木, 剋期如數收領. 並取該處慶源地方官收淸文據備案, 俟承領完竣後, 卽行報部, 以便奏結. 除行文知照吉林將軍並該國王外, 相應知照可也.

 
이름
薩凌阿 , 訥勒和 , 訥勒和
지명
嘎哈哩河 , 嘎哈哩河 , 朝鮮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