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북아역사넷

상세검색 공유하기 모바일 메뉴 검색 공유
닫기

상세검색

닫기
기사명
자료명
작성·수신·발신
본문
사료라이브러리 열기
  • 글씨크게
  • 글씨작게
  • 프린트
  • 텍스트
  • 오류신고

조선에 목재를 넘겨주었다는 길림장군(吉林將軍) 경륜(景綸)의 문서

조선이 필요로 하는 큰 목재는 4백여 그루이고, 이미 지정된 장소에서 넘겨주었지만, 나머지 작은 목재는 아직 사람이 와서 받아가지 않았습니다(朝鮮需大材木料四百餘根業經點交, 其餘細小材木尙未來人收領).

 
  • 발신자吉林將軍 景綸
  • 수신자總理衙門
  • 날짜1864년 11월 27일 (음) , 1864년 12월 25일
  • 문서번호1-1-1-05(6, 16a-16b)
十一月二十七日, 吉林將軍景綸, 副都統麟瑞文稱.
案査前據琿春協領台斐音阿呈報朝鮮慶源地方官懇祈越界伐木一案, 當經呈蒙示覆照辦. [주001]
번역주 001
닫기

여기에는 원래 그 다음에 ‘茲據報稱’이란 구절이 들어 있는데, 과거의 문서를 요약해서 정리하는 과정에서 이 구절이 생략된 것으로 보인다(사안 1-1-01의 원문을 참조).


遵備文移照會慶源地方官査照, “卽將應需木植徑長根件數目, 迅速核明開載文移賫送以備遣匠代爲砍伐”等因. 差派委官薩凌阿等賫送去後, 嗣據薩凌阿等回稱.
將其應需木植徑長根件數目開單携來.
當派驍騎交訥勒和帶同兵役,前往與風水無礙之嘎哈哩河兩岸砍伐.俟伐有成數交付該國人役自行轉運, 倂將交付之處, 俟該員差旋之日, 再行呈報. 現將賫來木植數目抄錄飛報.
前來.
當經照抄單開細數, 於八月十七日先行呈報在案.
茲復據該協領呈.
據驍騎校訥勒和旋稱.
前詣嘎哈哩河兩岸偏僻山場與風水無礙,採砍朝鮮國應需材木,先將砍齊大材木料四百餘根, 業經如數點交該國人役, 運入圖們江. 其餘椽檁細小材木, 現因秋後河水 [주002]
번역주 002
닫기

원문은 화(火)로 되어 있으나 문맥상 수(水)의 오자임이 확실하여 바로 잡았다.

消落難運. 該國尙未來人收領之處, 職等暫行回城, 俟該國來人收領之時, 再往該處如數點交. 除此並無濫行開採之弊.
等情. 呈據該協領轉報前來.
相應據情呈報總理各國事務衙門, 謹請査照可也.

 
이름
景綸 , 麟瑞 , 台斐音阿 , 薩凌阿 , 薩凌阿 , 訥勒和 , 訥勒和
지명
嘎哈哩河 , 嘎哈哩河 , 朝鮮國 , 圖們江

태그 :

태그등록
이전페이지 리스트보기 맨 위로